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양정원, 셔츠만 입고 등장 '하의는 어디?'
윤송아, 허리끈 풀고 골반까지 쭉 내린 치마 '아찔'
남태현 "목숨 끊으려 시도…멈춰달라" 호소
'찬바람 쌩쌩'…제시카, 미소 잃은 얼음공주
심은진 "베복 시절 폭력행사? 나보다도…" 폭로
'이렇게 글래머였나?'…박지민, 터질 듯한 가슴
'이어폰 좀 넣고요'…강다니엘, 다급하게 포즈 완성
설리 사망 동향보고서 유출…분노 여론 일파만파
.
'호텔 델루나' 강홍석, 이지은과 '딜'했다!
19-08-19 10:3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여동은 기자] 강홍석이 tvN 토 일 드라마 ‘호텔 델루나’에서 ‘만찬커플’의 든든한 조력자로 변신했다.

이번 주 tvN ‘호텔 델루나(극본 홍정은 홍미란, 연출 오충환,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지티스트)’에서는 여진구를 지키기 위한 이지은의 부탁을 승낙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하지만 모든 영혼의 일을 관장하는 ‘사신’인 만큼 감추고 있던 곤란함을 내비치며 ‘Win-Win’ 거래를 성립시켰다.

사신(강홍석 분)은 늘 머무르는 델루나의 바(Bar) ‘취생몽’에서 만월(이지은 분)과 은밀한 회동을 가졌다. 월령수의 꽃을 피우는데 큰 영향을
미친 찬성(여진구 분)은 계속해서 그에 대한 대가를 치르고 있는 상태. 자신도 막지 못할 정도로 강력한 악귀가 된 설지원(이다윗 분)으로부터 찬성을 지키기 위해 잔을 내민 만월에 사신은 기꺼이 자신의 잔을 부딪쳐 조력자가 됐다.

한편, 뜻을 함께하고 있는 1번 마고신과 꽃이 활짝 피어있는 월령수 앞에서 만남을 가지기도 했다. 사신은 “이제야 장만월 사장은 저승으로 갈 수 있겠군요”라고 말하며 마치 긴 과업을 마치고 있다는 듯 홀가분한 모습을 보여줬다. 이어, “장만월 사장이 구찬성이 꽃을 피운 대가를 덜어 보겠다고, 저에게 일을 받아 갔습니다”라고 보고하며 만월에게 일을 맡긴 진짜 이유를 밝히기도.

이렇듯 강홍석은 초반 강렬한 존재감으로 긴장감을 선사했고, 진심을 드러내 오해가 풀린 이후 델루나와 이지은의 주위를 맴돌며 힘이 되어주는 모습을 자연스럽게 그려내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호텔 직원들과 농담을 주고받는 다던가, 이지은의 호통에 머쓱해 하는 모습까지 세심하게 보여주며 진정한 ‘델루나’의 일원으로 인정받고 있는 그가 앞으로 보여줄 새로운 모습에 기대감이 더해진다.

한편, 강홍석이 다채로운 매력을 선사하고 있는 tvN ‘호텔 델루나’는 매주 토 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사진=tvN] 여동은 기자 deyu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데일리토픽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남태현 "목숨 끊으려 시도…멈춰달라"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故 설리(본명 최진리)의 안타까운 죽음에도 악플러들의 무분별한 공격이 계속되며, 연예계가 쑥대밭이 됐다. 다이나믹듀오 최자에 이어 에프엑스 크리스탈까지 악플 테러에 시달린 가운데, 가수 남태현은 호소글까지 남겼다. ...
종합
연예
스포츠
모모랜드, 강감찬 축제에서 발산하는 끼 'Baa...
'오늘은 좀 과감하게' 트와이스 정연, 큐트섹시란 이런 것 [MD동영상]
권소현·비비 '보면 볼수록 매력적인 미모' [MD동영상]
성훈·이시언, 서울패션위크에서 만난 무지개회원들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옥자’ 폴 다노, DC ‘더 배트맨’ 빌런 리들러 역 캐스팅 확정[해외이슈]
‘해리포터’ 다니엘 레드클리프, 마블 ‘울버린’ 팬 포스터 등장 “강렬”[해외이슈]
마블 ‘앤트맨3’ 2021년 촬영 시작, 2022년 여름 개봉 예정[해외이슈]
‘엣지 오브 투모로우2’ 각본 완성, ‘미션 임파서블8’ 이후 촬영 가능[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