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손미나, 스페인 방송서 국위선양…무슨 말 했나
채영인 충격폭로 "임신 중 남편과 싸우고…"
20살 된 전소미, 2억대 외제차 운전? '헉'
"어려움 겪어"…이효리 도움 호소 '왜'
'F컵 모델' 김이슬, 입 떡 벌어지는 볼륨감
치어리더 하지원, 파격 투블럭…동료 경악
유튜버 엘린, 사생활 논란 후 복귀 방송서…
오해 부른 홍선영 웨딩드레스, 황당 결말
.
KIA도 오클랜드처럼, 윌리엄스 감독이 꿈꾸는 '젊음과 열정의 KIA'
19-11-05 17:2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광주 이후광 기자] “오클랜드도 2년 연속 가을야구에 갔다. KIA도 가능성이 충분히 있다.”

KIA 맷 윌리엄스 감독은 메이저리그서 9년 동안 지도자 생활을 했다. 2003년 프로 은퇴 후 2010년 애리조나에서 코치 생활을 시작해 워싱턴, 오클랜드 등을 거쳤다. 2014-2015시즌 워싱턴 감독을 역임하며 2014년 내셔널리그 올해의 감독상을 수상했고 이후 2018년과 2019년 오클랜드에서 코치를 맡아 2년 연속 가을야구 진출에 기여했다.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소속의 오클랜드는 대표적인 메이저리그 스몰마켓 구단이다. 이렇다 할 스타플레이어가 없지만
조직력과 데이터를 바탕으로 지난 20년간 10번이나 플레이오프 무대에 진출했다. 윌리엄스 감독이 코치로 있던 2018년과 2019년에는 같은 지구에 속한 휴스턴, 시애틀, LA 에인절스, 텍사스 등 쟁쟁한 팀들을 상대로 와일드카드 결정전에 진출했다.

윌리엄스 감독은 당시를 떠올리며 KIA의 성공 가능성을 높게 내다봤다. 윌리엄스 감독은 “이 곳에 오기 전에 오클랜드에서 코치생활을 했다. 오클랜드는 메이저리그서 연봉 규모가 작고 어린 선수들이 많은 팀이다. 그러나 2년 연속 포스트시즌에 진출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KIA의 우승 가능성을 물어봤을 때 다른 어떤 팀에 뒤지지 않는다고 생각한다. 우리도 상대를 이길 수 있는 기회가 있고 그 기회는 공평하다”고 강조하며 “우리는 젊은 선수들이 많다. 이들의 장점은 배우고자 하는 의지가 강하고 빨리 배운다는 점이다”라고 KIA의 밝은 미래를 그렸다.

윌리엄스 감독은 지난 3주간 마무리캠프를 지도하며 KIA 어린 선수들의 열정을 확인했다. 이는 내년 시즌을 지탱하는 든든한 힘이 될 망이다. 윌리엄스 감독은 “선수들의 열정이 가장 인상 깊었다. 긴 시즌이 끝나고 5주간 훈련을 또 해야 하는데 계속 열정을 보일 수 있는 게 인상적이었다”고 말했다.

[맷 윌리엄스 감독. 사진 = KIA타이거즈 제공] 광주 = 이후광 기자 backlight@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20살 된 전소미, 2억대 외제차 운전?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가수 전소미가 공개한 일상이 화제다. 전소미는 최근 단독 리얼리티 프로그램 '아이 엠 소미(I AM SOMI)'를 공개했다. 첫 번째 에피소드에선 전소미의 고등학교 졸업식 장면이 전파를 탔다. 졸업식 전 집에서 가족들과 졸업...
종합
연예
스포츠
신인선·신성 '트롯계 샛별들의 환한미소' [MD...
이대원·나태주 '격투기와 태권도로 다져진 트롯파이터' [MD동영상]
유산슬, 송가인과 듀엣송으로 3개월 만에 기습컴백 '기대감 UP' [MD동영상]
방탄소년단, 코로나19 여파로 북미투어도 연기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美 그래미 공로상' 존 프린, 코로나19로 위독…스타들 '응원 물결' [해외이슈]
마블 ‘블랙 위도우’ 극장서 개봉, “디즈니 플러스 방영 사실 무근”[해외이슈]
제임스 맥어보이, 코로나19 의료진 위해 4억 기부 [해외이슈]
"호주에 감사"…톰 행크스·리타 윌슨 부부, 코로나19 회복 후 美 복귀 [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