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알고 보면 근육질'…치어리더, 다부지게 마른 몸매
"시민 독재"…주호민, 기안84 논란에 소신 발언
오인혜, 사망 전 잠시 올린 글 파문 "범죄"
김민석이 제압한 몰카범, 알고보니…충격
허재·허훈, 父 발언에 가정 파탄 위기까지
BJ엉두, 케이 속옷 공개 "입고 집에 왔다"
너무하네…치어리더, 티셔츠 수준 원피스
"미친…" 이덕화, 후배에 결국 분노 '살벌'
.
'아는형님' 이소라, 카리스마 뒤 감춰진 '옆집 언니' 반전 매력
19-11-17 09:1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슈퍼모델 출신 방송인 이소라가 예능 '아는 형님'에 출연해 화끈한 입담과 유쾌한 에너지로 안방을 웃음 짓게 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 205회에서는 대한민국 최초의 슈퍼모델 이소라와 가수 딘딘이 전학생으로 등장한 가운데, 특유의 쾌활한 웃음과 거침없는 토크를 선보인 방송인 이소라의 맹활약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소라는 첫 등장부터 남다른 존재감을 과시했다. 이소라는 톱 모델답게 좌중을 압도하는 모델 워킹으로 카리스마 넘치게 등장했고, 위풍당당한 이소라의 등장에 멤버들은 "소름이 돋았다", "카리스마가 여전하다" 등의 말로 환영했다.

이어 이소라는 20년
전 강호동과 예능에서의 첫 만남 에피소드를 소개하며 "강호동이 무서웠다"는 말로 그를 당황하게 했지만, 강호동의 리더로서의 고충을 진심으로 이해하며 "너는 그냥 리더야"라는 따뜻한 한마디를 건네 강호동을 감동케 하기도.

더불어 이소라는 흥이 충만한 '이소라 표 막춤'과 입 반주를 선보여 지켜보는 이들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흐트러짐 없는 카리스마 뒤에 감춰져 있던 털털하고 친근한 '옆집 언니' 같은 이소라의 반전 매력은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기에 충분했다.

무엇보다 이소라는 이날 방송에서 '아는 형님' 멤버들을 위해 준비한 '힐링 타임-나를 칭찬해' 게임을 직접 진행, "다른 사람을 사랑하기 위해 가장 필요한 건 자기 자신을 먼저 사랑하는 일"이라고 설명하며 멤버들이 셀프 칭찬을 하게 함으로써 모두에게 재미와 감동을 담은 알찬 시간을 선물해 눈길을 끌었다.

이처럼 이소라는 '아는 형님'에서 특유의 털털하고 거침없는 예능감과 마성의 매력을 발휘하며 주말 저녁 시청자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했다. 이에 많은 이들이 유쾌한 방송인 이소라가 보여줄 앞으로의 활약에 기대와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편, 톱 모델로 활발히 활동해오며 많은 여성들의 워너비이자, 대한민국 대표 셀러브리티로 입지를 탄탄히 굳혀 온 이소라는 최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론칭해 패션, 뷰티, 다이어트 등 라이프스타일 노하우를 공유하며 대중과 소통하고 있다.

[사진 = JTBC '아는 형님' 방송 캡처] 김미리 기자 km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오인혜, 사망 전 올린 글 파문 "범죄"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고(故) 배우 오인혜(36)가 세상을 떠나기 전 마지막으로 SNS에 게재한 글이 뒤늦게 포착돼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7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오인혜가 사망하기 전 인스타그램에 올렸다가 삭제했다는 게시글이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키아누 리브스 "'매트릭스4'는 러브 스토리, 엄청난 액션도 있다…프리퀄 아냐" 기대감↑[해외이슈]
로버트 패틴슨 코로나19 완치, ‘더 배트맨’ 영국서 촬영 재개[해외이슈]
中 유명감독 장기중, 70세에 아빠됐다…31세 아내와 재혼·출산 공개→불륜 의혹까지 [해외이슈]
대만스타 황홍승 자택서 숨진 채 발견…욕실 사고사 추정, 향년 36세 [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