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이윤미 SNS, 주영훈 흔적 無?…해명 보니
"전진 예비신부, 지인 증언 따르면 인성이…"
"김수현, 이혼父 새 가족들에 지속적으로…"
이수근 "톱스타 된 임영웅…후회속에 살아"
김지우, 흰 레깅스로 뽐낸 몸매 '깜짝이야'
"종교 중요한 이연희, 예비신랑 정체는…"
이효리, 셔누 위해 태닝권 결제해준 사연
"0이…" 이솔이, 박성광 통장 잔고에 충격
.
'벌써 11년 전' 심수창이 언급한 조인성과의 '오래전 그날'에는 무슨 일이?
20-04-06 17:5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동현 기자] 오랫동안 KBO리그 팬들에게 회자된 일. 어느덧 11년 전 일이 됐다.

스포츠채널 MBC스포츠플러스는 "6일 오후 9시 새롭게 해설위원으로 합류한 심수창 해설위원의 에피소드를 총망라한 '심수창의 오래전 그날'을 공개한다"라고 6일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심수창 해설위원과 정용검 아나운서는 심수창이 18연패를 끊었던 순간과 제로퀵 사건, 조인성 코치와의 일화 등 선수시절 팬들에게 회자됐던 경기들을 돌아볼 예정이다.

그 중에서도 단연 야구팬들의 뇌리에 박혀 있는 사건은 마운드 위에서 벌인 다툼이다.

어느덧 11년 전인 2009년 8월 6일 LG-KIA전. 김재박 감독이 LG를 이끌던 시절이다.

LG는 4회까지 매 이닝 실점하는 등 경기 내내 끌려갔다. 결국 6-11 패. 이날 선발로 나선 심
수창 역시 3이닝 11피안타 7실점 난타 당했다.

심수창이 KIA 타선을 막지 못하자 조인성이 마운드 위로 올라가 질책하는 모습을 보였고 심수창도 여기에 맞서면서 많은 사람들이 보는 앞에서 갈등을 드러냈다.

이날 경기장을 찾은 24050명의 관중 뿐만 아니라 TV로 시청하던 팬들까지 이 모습을 지켜봤다.

결과는 동반 2군행. 다음날 김재박 감독은 "경기를 하다 보면 배터리간 의견 충돌은 많이 생긴다"라면서도 "그런 모습을 많은 팬분들이 보는 상황에서 나온 것은 프로선수로서 팬서비스에 문제가 있는 것이다. 잘잘못을 떠나 두 선수가 모두 반성해야 한다. 조인성과 심수창에게 '2군에서 반성하고, 더 열심히 하라'고 말했다"라고 밝혔다.

이후 심수창과 조인성이 어색한 웃음을 짓고 찍은 일명 '헤드락 사진'까지 곁들여져 이 사건은 오랫동안 야구팬들에게 회자되고 있다.

'팀내 앙숙'의 상징과도 같던 이들은 2010년을 끝으로 헤어졌지만 몇 년 뒤 돌고 돌아 다시 만났다.

조인성이 2012년 SK 와이번스를 거쳐 2014년부터 한화 이글스 유니폼을 입은 가운데 심수창 또한 넥센 히어로즈(현 키움), 롯데 자이언츠를 거쳐 2016년부터 한화에서 뛰었다.

이제는 모두 현역에서 물러나 해설위원과 코치로 변해 있다. 심수창 해설위원은 "지금은 사이가 좋은 조인성 코치를 언젠가는 꼭 (유튜브 컨텐츠 '스톡킹'에) 초대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당시만 해도 당사자끼리 '다시는 안 볼 것 같은' 심각한 사건이었지만 11년이란 시간은 '웃으며 말할 수 있는 KBO 대표 에피소드'로 바꿔놨다.

[LG 시절 조인성 코치(왼쪽)와 심수창 해설위원. 사진=마이데일리DB] 고동현 기자 kodori@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한국 컴백 없다더니…빅뱅 탑, 묘한 근황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보이그룹 빅뱅의 멤버 탑이 근황을 알렸다. 탑은 26일 개인 인스타그램에 하나의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엔 키보드 앞에 앉아 색소폰을 불고 있는 남자가 보이고, 탑의 노래 소리가 들린다. 탑은 "운명이란 걸 ...
종합
연예
스포츠
'컴백' 몬스타엑스, 이것이 우리의 색 'FANT...
'컴백' 박지훈, 반전 매력으로 돌아왔다 'WING' 첫무대 [MD동영상]
'연애완전정복' 오희중 "잠자는 신에서 진짜 자버렸다" [MD동영상]
'연애완전정복' 강예빈 "내 나이에 대학생 설정, 이건 사기" 웃음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원더우먼 VS 캡틴마블, 둘이 싸우면 누가 이길까[해외이슈]
킴 카다시안♥카니예 웨스트 결혼 6주년, “우리 사랑 끝까지 영원히 간다” 달달[해외이슈]
“15살 차이” 벤 애플렉♥아나 디 아르마스, 세 아이와 행복한 데이트[해외이슈]
아리아나 그란데, 3년전 맨체스터 폭탄테러 희생자 추모 “기도하겠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