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얼마나 짧았으면…걸그룹 멤버 팬츠 상태
"있을 수 없는 일"…비, 김태희랑 엮자 극대노
"딸 병원비 내줘" 장성규, 무례한 네티즌에…
이현경♥민영기 집 공개 '텃밭 있는 복층 아파트'
DJ 소다, 선명한 볼륨 자국 '아찔'
'미스맥심 콘테스트' 현장컷…후끈
유재석 이용해 그림 홍보한 카걸·피터, 결국…
신원호, "정은지 뭘 믿고 캐스팅했냐" 물어보니
.
[종합] "내 안에, 다크함 있다"…컴백 박지훈, 팬들에게 날아갈게 'Wing'
20-05-26 15:1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더 성숙해진 모습 보여드리고 싶었어요."

가수 박지훈이 26일 열린 세 번째 미니앨범 'The W' 발표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에서 이같이 말하며 "재킷 촬영 때부터 다양한 각도와 스타일로 도전했다. 팬 여러분들이 좋아해주실 거라고 믿고 있다"고 기대했다.


"여러분께 나아가는 제 여정과 메시지라는 두 가지 뜻을 담았다"는 새 앨범으로 박지훈의 반전 콘셉트가 핵심인데, "한 가지의 모습보다, 밝은 면과 다크한 면이 있다고 생각하시더라"며 "한 앨범에 다양한 스타일을 담으면 볼 수 있는 매력이 많을 거라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타이틀곡은 '윙(Wing)'. 박지훈은 "처음 하이라이트 부분을 먼저 들었는데 '괜찮다' 싶더니 집에 가서도 계속 생각이 났다. 중독성이 있다고 생각했다"고 높은 중독성을 자신했다.


특히 "1, 2집과는 다르다"며 "1집은 '나 이제 시작할 거야'란 모습, 2집 때는 '난 달라질 거야'란 모습, 그리고 세 번째는 달라진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며 "보여주는 섹시함이나 다크함이 아니라 내재돼 있는 다크함, 성숙함을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강조했다.


팬 사랑을 유독 강조한 박지훈이다. 앨범 준비 때부터 "팬 분들 생각이 컸다. 너무 오래 기다려주셔서 빨리 내고 싶다는 생각이 강했다"며 "노래 녹음할 때 결의를 다졌다. '난 자신감이 있다. 난 날아갈 것이다'는 생각으로 녹음했다"는 것.


무엇보다 소위 '5월 컴백 대전'에 부담감을 묻자 박지훈은 "팬 분들께 부담 드리고 싶지도 않다. 저 자신도 부담이 없어졌다"면서 "저는 팬 여러분들만 생각하며 준비하고 있었다. '잘될 것'이란 생각을 하며 앨범 내진 않는다. 결과보다 과정을 중요시하면서 많이 성숙해지고, 열심히 도전했다는 것만 지켜봐 주시면 좋겠다"고 소망했다.


[사진 = 마루기획 제공]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딸병원비내줘" 장성규,무례한 네티즌에…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방송인 장성규가 한 네티즌의 무례한 병원비 요구에도 따뜻하게 화답했다. 장성규는 13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네티즌이 쓴 댓글 캡처샷을 게재했다. 네티즌 A 씨는 장성규에게 대뜸 돈을 요구, 황당함을 자아냈다.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라이언 레이놀즈 “젊은이들아, 코로나에 파티하다가 내 엄마 죽이지 마라”[해외이슈]
마블 ‘스파이더맨:홈씩’ 제목 유출, ‘홈’ 시리즈 3부작[해외이슈]
저스틴 비버, “목소리를 높여 인종차별 반대 외치자”[해외이슈]
“카디비 뮤비 ‘왑’서 카일리 제너 삭제하라”, 청원운동 폭발적 반응…왜?[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