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큰 키 탓에…' 치어리더, 부족한 치마 길이
마담 A씨 "승리는 내 친구, 성매매알선은…"
"관계…" 강재준, 이은형과 잠자리 폭로
'삐져나온 살 1도 없어'…치어리더, 매끈 복부
최소미, 지탱 힘겨워 보이는 '거대 볼륨'
'19금 퍼포먼스'…성민, 김사은과 격정 키스
'이런 노출 처음'…이하이, 뻥 뚫린 파격 옆태
"호구되잖아"…효연, 김상교 저격에 분노의 반박
.
방탄소년단 정국, 팬 커버 리액션 "넋을 놓고 보게 된다" 감탄
20-10-31 11:5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이 유튜브 팬 커버를 본 후 격려의 메시지를 전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30일 미국 유명 매거진 '글래머'(Glamour)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는 'BTS Watches Fan Covers On YouTube'(유튜브에서 팬 커버를 보는 방탄소년단) 이라는 제목으로 방탄소년단이 자신들의 노래를 커버하는 팬들을 보고 리액션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해당 영상 속 팬들은 '다이너마이트'(Dynamite), '블랙 스완'(Black Swan). '아이돌'(Idol),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 '페이크 러브'(Fake Love)를 각양각색으로 편곡해 개성을 담아 불렀다. 또 자신들의 커버 영상을 리액션하는 방탄소년단 모습을 팬들이 다시 보면서 소감 등을 전하며 재미를 더했다.


이 중 멤버 정국은 '블랙 스완'을 커버한 유튜버 '카메론 필립 K'(Cameron Phillip K) 를 보며 "나 이분 알아, 유튜브 리액션 영상 봤을 때 이 분 봤었어" 라고 얼굴을 알아봤고 이를 본 '카메론 필립 K'는 "정국이 나를 안다고? 와우~지금 내 심장이~~" 라며 가슴을 부여잡고 벅찬 감정을 표현하면서 감격에 입을 다물지 못했다.

이어서 '페이크 러브'를 밴드 락 버전으로 재 해석해 부른 커버 영상을 본 정국은 "넋을 놓고 보게 된다" 라 감탄하며 영상에서 눈을 떼지 못했다. 이후 정국은 "이 분들 공연할 때 가서 보고싶다. 무대하는 것" 이라고 진지하게 말했다.

이를 본 팬들은 "따뜻한 응원 감동이야" "아는 유튜버 나왔다고 반가운 우래기" "우리가 너를 넋을 놓고 봐" "자기가 슈스인데 연예인 본 거 마냥 반응 졸귀" "코든쇼 방청석 유튜버도 안아 줬다더니 자주 보나봐" "너무 잘생겼다" 등 반응을 보였다.

정국은 만화 속 주인공이 튀어나온 듯한 우월한 비주얼로 눈길을 끌었다. 살짝 웨이브 진 헤어와 반짝이는 꿀피부, 선명한 이목구비로 미소년 포스를 뽐냈다.

정국의 귀엽고 사랑스러운 눈 웃음은 보는 이들을 심쿵하게 했고 청량한 소년같은 매력도 발산했다.

네이비 컬러의 체크 패턴이 돋보이는 힙한 스트리트룩에 실버 목걸이를 매치해 패셔너블하고 감각적인 패션을 선보이며 남다른 소화력도 자랑했다.

한편 팬들의 커버 영상을 모두 시청한 정국은 "앞으로도 그 목소리와 재능으로 많은 사람들의 귀를 호강시켜 주십시오" 라는 진심 어린 격려와 따뜻한 응원을 보냈다.

[사진 = 마이데일리 DB]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강재준, 이은형과 잠자리 폭로 "관계…"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방송인 이지혜와 개그맨 강재준이 아이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나눴다. 14일 방송된 SBS플러스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선 강재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지혜는 "아이를 가질 수 있는 시간이 1년 남짓 밖에 남지않았...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휴 잭맨 잇는 ‘울버린’ 특별한 배우가 있는가?“ 케빈 파이기 "NO"[해외이슈]
‘캡틴 아메리카’ 마블 복귀설, 크리스 에반스 “뭔 소리야?”(종합)[해외이슈]
크리스 에반스 ‘캡틴 아메리카’ 복귀, “로다주처럼 조연으로 출연할 듯”[해외이슈]
英 유명 모델 스텔라 테넌트, 뒤늦게 밝혀진 사인은 극단적 선택 [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