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션 맛집 '더 마블스', 팀업 명장면 셋

'더 마블스' 스틸 /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더 마블스' 스틸 /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마이데일리 = 노한빈 기자] 히어로 액션 블록버스터 '더 마블스' 측이 신선한 스위칭 설정이 돋보이는 세 히어로의 팀업 명장면 BEST 3를 공개했다.

#1. 능력을 쓸 때마다 서로 위치가 바뀐다는 걸 알게 된 세 히어로!

지구와 우주선을 오가며 펼쳐지는 리드미컬한 액션 씬!

'더 마블스'는 우주를 지키는 히어로 캡틴 마블 캐럴 댄버스(브리 라슨)가 능력을 사용할 때마다 모니카 램보(테요나 패리스), 미즈 마블 카말라 칸(이만 벨라니)과 위치가 바뀌는 위기에 빠지면서 뜻하지 않게 새로운 팀플레이를 하게 되는 히어로 액션 블록버스터. 첫 번째 명장면은 캡틴 마블과 모니카 램보, 미즈 마블이 점프 포인트와 '뱅글'의 영향으로 서로의 힘이 얽혔다는 것을 처음 알게 된 장면.

크리족의 우주선에 잠입했던 캡틴 마블, 닉 퓨리(사무엘 L. 잭슨)와 함께 있던 모니카 램보, 집에서 이상한 빛을 내는 '뱅글'을 들여다보던 미즈 마블이 서로 위치가 바뀌며 이어지는 상황은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게 하며 액션의 박진감을 높인다. 또한 배경에 삽입된 신나는 힙합 음악은 액션 시퀀스와 절묘하게 어우러지며 장면의 쾌감을 더욱 극대화한다.

'더 마블스' 스틸 /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더 마블스' 스틸 /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2. 화려하고 아름다운 행성 '알라드나'를 덮친 크리족!

훈련대로 전투 합을 맞추는 세 히어로!

힘이 얽혀버린 세 히어로는 다르-벤(자웨 애쉬튼)에게서 '알라드나' 행성을 지키기 위해 효과적으로 능력을 쓰는 방법을 고안한다. 캡틴 마블의 우주선에서 서로 합을 맞추는 훈련을 거친 팀 '마블스'는 '알라드나' 행성에서 그 능력을 발휘하며 화려한 스케일의 액션 명장면을 만들어 낸다.

미즈 마블이 능력을 쓰지 않는 동안 캡틴 마블과 모니카 램보가 함께 협동 공격을 펼치는 등 더 발전된 합을 보이며, 날아가는 우주선을 폭파하거나 미사일을 맨몸으로 막는 등 캡틴 마블만이 보여줄 수 있는 거대한 스케일의 액션까지 더해져 명장면으로 손꼽히고 있다.

'더 마블스' 스틸 /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더 마블스' 스틸 /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3. 스위칭 액션의 절정!

완벽한 팀플레이로 다르-벤에 대적하다!

세 번째 팀업 명장면은 다른 행성의 자원을 빼앗으려는 다르-벤을 막기 위해 한자리에 모인 세 히어로의 완벽한 팀플레이가 돋보이는 액션 씬. 세 히어로는 다르-벤이 공격을 예측할 수 없도록 서로 위치가 바뀌는 것을 적극 활용해 총공격을 펼친다. 각 히어로가 가진 능력의 특성이 더욱 극대화되어 펼쳐지는 스위칭 액션은 장르적인 쾌감을 높임과 동시에 액션 블록버스터에서만 느낄 수 있는 오락적 재미를 배가시킨다.

그 어떤 영화보다 '팀'이라는 요소가 돋보이는 독특한 액션과 세 히어로의 유대를 극장에서 즐긴 관람객들은 "액션 전투 씬들 및 갖가지 영상미가 어마어마했네요. 액션을 좋아한다면 초강추"(CGV, 에벨***), "액션 씬에서 히어로들끼리 스위치 되는 재미를 톡톡히 보여줬다 생각해요ㅎㅎ"(CGV, ji********), "스위칭 액션 아이디어랑 연출 타격감 느껴져서 좋았음"(네이버, as******) 등 세 히어로가 선보인 팀업 액션에 높은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와 함께 가족들과 함께 극장을 찾은 관객들은 "어린 동생이랑 같이 봤는데 동생이 특히 재밌게 봤네요! 가족끼리 가볍게 봐도 좋을 듯"(CGV, so*****), "아이들이 너무 좋아하는 장면들이 많았어요"(CGV, 퐈이*), "모든 세대가 즐길 수 있는 좋은 작품"(CGV, da****), "초6 아이랑 재밌게 봤어요. 아이가 노래 너무 좋대요ㅎㅎ"(CGV, 라리**) 등 '함께'여서 더욱 풍성해진 이야기와 오감을 즐겁게 하는 액션의 향연에 호평을 이어갔다.

한편 '더 마블스'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노한빈 기자 beanhana@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