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인도의 디바' 김주헌 "희망의 메시지 잘 전달됐길" 종영 소감

배우 김주헌. / 솔트 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주헌. / 솔트 엔터테인먼트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배우 김주헌의 감사한 마음이 담긴 종영 소감이 공개됐다.

4일 소속사 솔트 엔터테인먼트는 3일 종영한 케이블채널 tvN 토일드라마 '무인도의 디바'(극본 박혜련 은열 연출 오충환)에서 RJ엔터테인먼트 대표 이서준역을 맡은 김주헌의 종영 소감을 공개했다.

김주헌은 "지금까지 우리 '무인도의 디바'를 사랑해 주신 모든 시청자 여러분께 큰 감사의 인사를 드리고 싶다"라며 드라마를 시청하고, 이서준 캐릭터에게 애정 어린 응원을 보내준 시청자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이어 그는 "우리 드라마가 주는 희망의 메시지가 여러분께 잘 전달되었기를 바란다"라며 "항상 건강하시고, 항상 좋은 일 가득하시길 빌겠다"라고 훈훈하게 종영 소감을 마무리했다.

배우 김주헌. / 솔트 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주헌. / 솔트 엔터테인먼트

김주헌은 다정한 말투와 듣기 좋은 목소리, 캐릭터적으로 마냥 미워할 수 없는 매력으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특히 극 중 윤란주(김효진)와의 관계성을 흥미진진하게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견인하는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이처럼 김주헌은 맡는 역할마다 자신만의 매력을 녹여내 소화하며, 안방극장에 존재감을 발산하고 있다. 꾸준하고 성실하게, 또 다양한 모습으로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주고 있는 김주헌이 앞으로 어떤 연기 행보를 보여줄지 기대감을 높인다.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