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GI 서울보증 신임 대표에 이명순 전 금감원 수석부원장

이명순 전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금융감독원
이명순 전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금융감독원

[마이데일리 = 구현주 기자] SGI서울보증이 신임 대표이사로 이명순 전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을 낙점했다.

8일 SGI서울보증은 대표이사 후보추천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이명순 전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을 신임 대표이사 후보자로 추천했다고 밝혔다.

이명순 신임 대표이사 후보자는 1968년생으로 대륜고와 서울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듀크대에서 국제개발정책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행정고시(36회)를 거쳐 금융위 구조개선정책관, 증선위 상임위원, 금감원 수석부원장 등을 역임했다.

SGI서울보증 관계자는 “최종 후보자는 이사회 결의 및 공직자윤리위원회 취업심사 승인절차를 거쳐 오는 12월 28일 임시주주총회를 통해 최종 선임될 예정이며, 임기는 내년 1월 2일부터 개시된다”고 말했다.

구현주 기자 winter@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