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습 마약 투약 혐의' 유아인 첫 공판 출석 "모든 분께 심려를 끼쳐 죄송…재판 과정 성실히 임할 것" [MD동영상]

  • 0

[마이데일리 = 안경선 기자] 배우 유아인이 상습 마약 투약 혐의 첫 공판 출석 전 자신의 심경을 밝혔다.

유아인은 12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4종 마약 181회 투약' 1심 1회 공판에 참석하기 전 "모든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며 앞으로 남은 재판 과정에 성실히 임하면서 할 수 있는 소명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또한 "저로 인해서 크게 실망하시고 피해를 입으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으며 181회 상습 투여 혐의를 인정하냐는 취재진의 질문에는 말을 아꼈다.

안경선 기자 chad@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