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페이 “사용자 10명 중 6명, 자동차보험 회사별로 비교 후 가입”

/카카오페
/카카오페

[마이데일리 = 구현주 기자] 카카오페이 사용자 60%가 자동차보험을 각사별로 비교 후 가입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5일 카카오페이는 지난달 24~26일 이용자 1만134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먼저 응답자 57%는 자동차보험 가입시 ‘여러 보험사를 비교해 가입’이라고 응답한다고 답했다.

또한 43%는 ‘기존 보험사 그대로 갱신’이라고 답했다.

세대별로 나누어 살펴봤을 때 보험을 비교하는 경향은 30대에서 가장 두드러졌다. 연령대로 보면, 20대 56%, 30대 59%, 40대 58%, 50대 57%, 60대 이상 52%가 ‘여러 보험사를 비교해 가입’으로 답변했다.

기존 보험사를 선호하는 경향이 가장 높았던 것은 60대 이상 가입자였다. 60대 이상 응답자는 48%가 ‘기존 보험사 그대로 갱신’이라 응답했고 20대에서는 44%, 30대는 41%, 40대는 42%, 50대는 43%로 나타났다.

한편 카카오페이는 10개 손해보험사(롯데손해보험, 메리츠화재, 삼성화재, 캐롯손해보험, 하나손해보험, 현대해상, 흥국화재, AXA손해보험, DB손해보험, KB손해보험) 자동차보험을 한 번에 편하게 비교할 수 있는 ‘자동차보험 비교’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카카오페이 관계자는 “지금까지는 사용자가 조건에 맞는 자동차보험을 한눈에 비교할 방법이 없었지만, 이번 보험 비교 서비스 출시를 통해 금융사와 사용자 간 정보 불균형을 해소하고 상품을 비교해 볼 수 있는 기회가 열렸다”고 말했다.

구현주 기자 winter@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