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해보험, 소상공인·중소기업 ‘안전경영 컨설팅 지원 사업’ 실시

/KB손해보험
/KB손해보험

[마이데일리 = 구현주 기자] KB손해보험이 소상공인·중소기업 등 안전 취약계층을 위한 ‘안전경영 컨설팅 지원 사업’에 나선다고 6일 밝혔다.

안전경영 컨설팅 지원 사업은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작업환경, 안전장치, 작업·관리보고 절차 등을 진단해 확인된 위험 항목에 대한 맞춤 보고서를 제공하는 KB손해보험 사회공헌 활동이다. 2022년 말부터 현재까지 총 21곳 사업장이 지원을 받았다.

특히 올해는 중대재해처벌법 확대 시행으로 준비가 부족한 상황에서 혼란과 부작용을 최소화 하기 위해 소규모 사업장 여성 기업을 대상으로 사업을 진행한다.

3월 KB손해보험은 한국여성경제인협회와 여성 기업 경영인 대상 안전경영 컨설팅 지원 사업에 대한 업무협약을 진행하고, 산업 현장 위험 요인을 파악해 대응 방안 마련 노하우를 전수할 예정이다.

KB손해보험 관계자는 “지난달 중대재해처벌법이 확대 시행된 이후 안전경영에 대한 관심과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안전 사각지대에 놓인 소상공인·중소기업이 안전 경영 컨설팅을 통해 보다 안전한 일터를 만들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구현주 기자 winter@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