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슈퍼모델·AI쇼호스트 활용 신규 프로그램 론칭

/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

[마이데일리 = 방금숙 기자] 롯데홈쇼핑은 올해 슈퍼모델, 가상인간 등을 내세워 신규 프로그램을 론칭하고 이색 콘텐츠로 방송 경쟁력을 강화한다고 13일 밝혔다.

먼저 신규 패션 프로그램 ‘룩앳미’ 스타일 쇼를 오는 15일 오전 7시 15분에 방송한다.

슈퍼모델 이선진이 출연해 패션 브랜드, 명품, 주얼리를 소개하며 스타일링 팁을 전달한다.

패션 황금시간대로 꼽히는 8시보다 1시간 일찍 편성해 아침 방송 경쟁력을 높인다는 전략이다. ‘롯튜브’와 연계해 유튜브에서 동시 송출한다.

아울러 매주 목요일 오후 2시 35분에는 가상인간 ‘루시’가 한 주간 인기를 끈 패션, 잡화, 레포츠 등을 소개하는 ‘루시톡라이브’를 진행한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8일 루시가 단독 출연한 첫 방송에서 실시간 채팅수가 전주 동시간 대비 5배 이상 늘었다고 밝혔다.

리빙 분야의 경우 신뢰도가 높은 20년 이상의 베테랑 쇼호스트를 활용해 20일 오후 7시 35분 ‘김지애의 쇼핑리스트’를 새롭게 선보인다.

24년 경력의 쇼호스트가 직접 사용하며 만족한 리빙·식품을 엄선해 실사용 후기와 구매 혜택을 자세히 소개하는 방식이다.

앞서 롯데홈쇼핑은 TV 시청자 수가 감소함에 따라 기존 방송 형식에서 탈피해 ‘숏폼’ 형태의 편집 방송을 쇼호스트가 리뷰하는 ‘패션 랭크’를 론칭했다.

이 방송은 평일 오후 시간대임에도 동시간대 패션 방송 대비 주문건수가 30% 이상 늘며 이색 콘텐츠에 대한 고객의 관심을 반영했다.

정윤상 롯데홈쇼핑 방송제작부문장은 “방송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전문성과 화제성을 갖춘 셀럽을 내세운 이색 콘텐츠와 베테랑 쇼호스트를 활용한 신규 프로그램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인플루언서와의 협업과 디지털 기술과 트렌드를 반영한 차별화 콘텐츠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방금숙 기자 mintb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