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독일서 ‘테크 세미나’ 개최.. AI 기반 스크린 기술 선보여

/삼성전자
/삼성전자

[마이데일리 = 방금숙 기자] 삼성전자는 20~22일(현지시간)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네오(Neo) QLED(유기발광다이오드)와 OLED 등 2024년형 TV 혁신 기술을 소개하는 ‘2024 유럽 테크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테크 세미나는 매년 전 세계 주요 지역의 영상·음향 분야 미디어와 전문가를 대상으로 TV 신제품, 최신 기술·서비스를 알리고 의견을 교환하는 행사다.

올해 테크 세미나에서 삼성전자는 △인공지능(AI) 중심의 화질 기술력과 △강화된 맞춤형 경험에 대해 집중 소개했다.

2024년형 Neo QLED 8K는 전년 대비 8배 많은 512개의 신경망과 2배 빠른 NPU를 적용한 AI 프로세서 'NQ8 AI 3세대'를 탑재했다. 이를 기반으로 저화질 콘텐츠를 8K 화질로 선명하게 업스케일링하는 등 탁월한 화질을 선보인다.

2024년형 삼성 TV는 개개인의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한 맞춤형 서비스를 강화했다. 계정별 맞춤형 콘텐츠를 추천하고, 게임 장르에 맞춰 화질과 음질을 최적화하는 ‘AI 오토 게임모드’ 등도 지원한다.

또 눈부심 방지 기술로 색상 정확도와 선명도를 유지하면서 빛 반사는 줄여, 낮에도 몰입감 있는 화질을 보여준다.

이외에 삼성전자는 어떤 인테리어에도 잘 어울리는 액자형 스피커 ‘뮤직 프레임’과 같이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제품도 선보였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이번 독일을 시작으로 올해 동남아시아와 중남미 등의 주요 국가에서 테크 세미나를 순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방금숙 기자 mintb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