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가 준비한 비장의 무기 = '다니엘 지칼'

다니엘 지칼 / 피네이션 제공
다니엘 지칼 / 피네이션 제공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피네이션(P NATION)의 새 아티스트 다니엘 지칼(Daniel Jikal)이 가요계 첫 출사표를 던졌다.

소속사 피네이션은 21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다니엘 지칼의 ‘One Of A Kind(원 오브 어 카인드)’ 뮤직비디오를 선공개했다.

‘One Of A Kind’는 세상에 단 하나뿐인 아티스트로 성장하겠다는 다니엘 지칼의 포부가 담긴 곡이다. 독특한 신스 사운드와 강렬한 드럼 비트가 곡을 한층 업그레이드했으며, 다니엘 지칼의 매력적인 저음 랩이 돋보인다.

공개된 뮤직비디오는 피네이션의 수장인 싸이(PSY)로부터 걸려온 전화에 다니엘 지칼이 응답하는 장면으로 시작된다. 이후 당당한 걸음으로 자리를 옮긴 다니엘 지칼은 강렬한 래핑과 자연스러운 제스처로 신인답지 않은 프로페셔널함을 자랑, 아웃트로에선 컬러풀한 조명을 활용한 원테이크 기법으로 한층 영상미를 더했다.

이처럼 감각적인 연출이 눈에 띄는 ‘One Of A Kind’ 뮤직비디오 작업에는 다니엘 지칼이 직접 나섰다. 정식 데뷔를 앞두고 글로벌 리스너들에게 첫 선을 보이는 작품인 만큼, 다니엘 지칼은 귀를 단숨에 사로잡는 음악은 물론 감탄을 불러일으키는 영상 디렉팅까지 가능한 올라운더 아티스트의 찬란한 등장을 알리고 있다.

2021년 SBS 오디션 프로그램 ‘LOUD: 라우드’에 출연해 한차례 자신의 존재를 각인시켰던 다니엘 지칼. 티징 콘텐츠 만으로 전 세계 K팝 팬들의 관심을 한몸에 모아온 그가 ‘디렉티스트(디렉터+아티스트)’로 펼쳐갈 앞으로의 활약에 기대가 높아진다.

‘One Of A Kind’로 출발을 알린 다니엘 지칼은 오는 3월 5일 디지털 싱글 ‘Fresh’로 정식 데뷔한다.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