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금융, 별정우체국연금관리단 MOU…프리미엄 자산관리 서비스 확대

NH농협금융이 21일 서울 공덕동 별정우체국 연금관리단 본사에서 별정우체국연금관리단과 프리미엄 자산관리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정진용 별정우체국 연금관리단 이사장과 이기현 NH농협금융 사업전략부문장. /NH농협금융
NH농협금융이 21일 서울 공덕동 별정우체국 연금관리단 본사에서 별정우체국연금관리단과 프리미엄 자산관리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정진용 별정우체국 연금관리단 이사장과 이기현 NH농협금융 사업전략부문장. /NH농협금융

[마이데일리 = 방금숙 기자] NH농협금융은 별정우체국연금관리단과 ‘프리미엄 자산관리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했다고 21일 밝혔다.

별정우체국연금관리단은 전국 697국의 별정우체국직원과 연금수급자 가족의 연금제도를 운용하고 있는 기관이다.

이번 협약은 NH농협금융의 전문적인 자산관리 서비스 제공을 통한 양사의 동반 성장을 위해 마련됐다.

NH농협금융은 그룹자문단인 ‘NH WM마스터즈’를 통해 종합자산관리 컨설팅과 세미나 지원, 생애자산관리 교육 및 관련 콘텐츠를 제공하는 등 별정우체국재직자와 연금수급자 가족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기현 NH농협금융 사업전략부문장은 “임직원의 복지를 위해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법인과 자산관리에 관심은 있지만 따로 시간을 내기 힘든 직장인이 늘고 있다”며 “고객의 니즈에 발맞춰 법인 임직원 대상 찾아가는 자산관리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방금숙 기자 mintb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