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파크, 해외 항공권 구매 시 해외 숙소 최대 37% 할인

/인터파크
/인터파크

[마이데일리 = 방금숙 기자] 인터파크가 올해 말까지 해외 항공권 발권 고객 대상으로 해외 숙소 무제한 할인 프로모션을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인터파크는 지난해 국제항공운송협회(IATA)의 항공여객판매대금 정산제도(BSP) 기준 본사 및 지점 합산 항공권 누적 발권액에서 1위를 기록했다.

인터파크는 이러한 항공 서비스 경쟁력에 차별화된 해외 숙소 혜택을 접목해 해외여행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연말까지 항공권 구매시 별도 쿠폰 발급 없이 자동으로 숙소 할인이 적용돼 전 세계 75만개 숙소를 최대 37% 할인가로 선보인다.

항공권 출발 하루 전까지 횟수 제한 없이 무제한으로 예약할 수 있다. 타 할인 혜택과 중복 적용도 가능하다.

해외 숙소 전용 프로모션도 마련됐다.

인터파크는 이달 말까지 해외 숙소 예약 시 최대 10% 할인 적용이 가능한 쿠폰팩을 선착순 지급한다.

최초 해외 숙소 예약일로부터 1년 안에 10박 예약 시 평균 1박 비용을 포인트로 돌려주는 ‘10박+1박 리워드 이벤트’도 진행된다.

신정호 인터파크트리플 여행사업그룹장은 “더 많은 고객에게 차별화된 혜택을 선보이기 위해 항공 경쟁력과 숙소 인벤토리를 결합한 프로모션을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방금숙 기자 mintb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