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FC 모바일’ 가족 단위 리그 ‘명가의 탄생’ 22일 티켓 오픈

/넥슨
/넥슨

[마이데일리 = 방금숙 기자] 넥슨은 일렉트로닉 아츠(EA)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하는 ‘EA 스포츠 FC 모바일’의 가족 단위 오픈리그 ‘명가의 탄생’ 입장권을 22일 오후 2시부터 판매한다고 21일 밝혔다.

총 1000만원의 상금을 두고 겨루는 명가의 탄생은 ‘FC 모바일’을 즐기는 가족 대상으로 진행되는 오픈리그로, 오는 3월 2일 광명 IVEX 스튜디오에서 개최된다.

현장 관람 입장권은 약 250석을 오픈하며, 22일 오후 2시부터 티켓링크에서 구매할 수 있다.

이번 대회에는 1300팀의 가족이 각자의 사연을 작성해 접수했으며 그중 선정된 4개의 팀이 본선에서 경기를 치른다.

가족끼리 번갈아 플레이하는 이벤트 매치도 진행한다. 짧은 시간 안에 많은 골을 넣는 것이 핵심인 ‘공격 모드’로 진행되며, 동일한 계정으로 가족끼리 번갈아 참여할 수 있다.

모든 경기는 ‘FC 모바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 된다.

유튜브 채널에서 본선에 참가 가족의 대회 신청 계기, 가훈, 우승 상금 컨설팅 등 소개 콘텐츠가 공개되고, 추후 현장 에피소드와 주요 장면을 재미있게 구성한 콘텐츠도 선보일 예정이다. 

박수용 넥슨 부실장은 “FC 모바일의 주 연령층이 10대부터 30·40세대까지 폭넓게 분포돼 있는 만큼 온 가족이 게임으로 소통하며 더욱 돈독해질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고 말했다.

방금숙 기자 mintb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