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상' 조인성 "인기 많아서 좋아"→박보영 "인기 관리 열심히 할 것" 위트 소감 [제44회 청룡영화상]

배우 조인성, 박보영 / KBS 2TV 방송화면 캡처
배우 조인성, 박보영 / KBS 2TV 방송화면 캡처

[마이데일리 = 노한빈 기자] 배우 송중기, 김선호, 박보영, 조인성이 청룡영화상 청정원 인기스타상을 품에 안았다.

2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홀에서 제44회 청룡영화상이 개최됐다.

배우 김혜수, 송중기, 김선호, 박보영, 조인성, 유연석 / KBS 2TV 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혜수, 송중기, 김선호, 박보영, 조인성, 유연석 / KBS 2TV 방송화면 캡처

'화란'의 송중기, '귀공자'의 김선호, '콘크리트 유토피아'의 박보영, '밀수'의 조인성이 청정원 인기스타상을 수상했다. 송중기는 "너무 영광이다. 감사드린다"며 "오늘 김혜수 선배님의 마지막 무대라고 들었는데 고생하셨고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존경한다"며 박수 세례를 유도했다. 이어 "제 상도 상이지만 아까 '화란'의 홍사빈 배우가 신인상을 받아서 저도 눈물을 흘렸는데 홍사빈 배우에게 축하한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조인성은 " 청룡영화상 인기상은 두 번째 받는 건데 받을 때마다 기분이 좋은 것 같다"며 "주변 사람들이 '요즘 인기 많아서 좋겠어요' 하면 '아니에요' 했었는데 오늘은 청룡이 인정해 주신 만큼 인기 많아서 기분 좋다. 감사하다"고 밝혔다.

김선호는 "청룡영화상은 처음이라 긴장되는데 배우로서 많은 분들이 사랑해 주는 건 너무 행복하고 기쁜 일이라고 생각한다. 이 자리에 올 수 있어서 영광이다"고 말했다. 박보영은 "인기상 받으니까 기분이 진짜 좋다"며 "너무 감사하다. 내적으로나 외적으로나 인기 관리 열심히 하도록 하겠다. 감사하다"고 전했다.

노한빈 기자 beanhana@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