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어스, 역대 K-팝 그룹 데뷔 앨범 초동 톱 10 [공식]

그룹 투어스(TWS). /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그룹 투어스(TWS). /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그룹 투어스(TWS)가 역대 K-팝 그룹 데뷔 앨범 초동(발매일 기준 일주일 동안의 음반 판매량/한터차트 기준) 톱 10(8위)에 이름을 올렸다.

음반 판매량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에 따르면, 투어스(TWS, 신유·도훈·영재·한진·지훈·경민)의 미니 1집 '스파클링 블루(Sparkling Blue)'는 지난 22일 발매된 후 일주일(집계기간 1월 22일~1월 28일) 동안 총 26만 881장 팔렸다.

이들의 미니 1집은 발매 첫날 20만 6,240장 판매되며 '일간 피지컬 앨범 차트(22일 자)' 1위에 올랐고, '주간 피지컬 앨범 차트(1월 22일~1월 28일 자)'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

투어스(TWS)는 음원 차트에서도 호성적을 거두고 있다. 타이틀곡 '첫 만남은 계획대로 되지 않아'는 29일 오전 10시 기준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 멜론 'TOP 100' 실시간 차트 99위에 올랐다. 투어스(TWS)가 음악방송 활동을 본격적으로 시작하자 상승폭은 가팔라졌다. 음악방송을 시작한 25일에 전날 대비 62 계단이나 순위가 뛰어오른 146위에 랭크됐고 발매 일주일 만인 29일 멜론 'TOP 100' 실시간 차트 100위권에 진입했다.

일본 반응도 예사롭지 않다. 투어스(TWS)의 미니 1집 '스파클링 블루(Sparkling Blue)'는 일본 오리콘 차트 데일리 앨범 랭킹에서 3위(23일 자)로 진입한 데 이어 최고 2위(24·26일 자)에 올랐다. '첫 만남은 계획대로 되지 않아'는 일본 라쿠텐 뮤직 실시간 차트에서 6일째 1위다. 일본 라인뮤직의 K-팝 데일리 차트에서도 1위(26일 자)를 찍었다.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