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일부터 '경정 온라인 스타트 경주' 재개

미사리경정장에서 출전 선수들이 온라인 스타트로 경주를 펼치고 있다. /경륜경정총괄본부 제공
미사리경정장에서 출전 선수들이 온라인 스타트로 경주를 펼치고 있다. /경륜경정총괄본부 제공

[마이데일리 = 심재희 기자] 서울올림픽기념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 경륜경정총괄본부가 21일부터 온라인 스타트 경주를 재개한다.

온라인 스타트 경주는 경주일인 수요일과 목요일 마지막 두 경주(16, 17경주)에 진행된다. 선수들의 출발위반(플라잉) 부담 감소로 경주의 박진감을 높이고자 2016년부터 도입된 경주 방식이다.

쉽게 말하자면 자동차 경주의 ‘드래그 레이스’와 같은 방법을 취한다. 계류장에서 선수들이 출발신호와 함께 동시에 박차고 나와 결승선까지 경쟁하는 방식이다. 대시계의 영향을 받지 않아 대기 행동이 없으며 전적으로 모터의 가속력에 의존해 순위를 가른다.

경륜경정총괄본부는 향후 추이에 따라 온라인 스타트 경주를 횟수 추가 등 탄력적으로 운영할 방침을 세웠다.

심재희 기자 kkamanom@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