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연예

테일러 스위프트, ‘슈퍼볼 우승’ 남친에 로맨틱 키스 “청혼은 안했다”[해외이슈](종합)

  • 0

트래비스 켈시, 테일러 스위프트/게티이미지코리아
트래비스 켈시, 테일러 스위프트/게티이미지코리아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세계적 가수 테일러 스위프트(34)가 슈퍼볼에서 우승한 남친 트래비스 켈시(34)와 뜨거운 키스를 나눴다.

켈시가 소속된 캔자스시티 치프스는 12일(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얼리전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제58회 슈퍼볼에서 샌프란시스코 포티나이너스에 25-22로 역전승했다.

지난해에도 슈퍼볼 정상에 올랐던 캔자스시티는 통산 4번째 우승을 19년 만의 '연속 우승'으로 장식했다.

일본 콘서트를 끝내고 곧바로 라스베이거스로 날아온 스위프트는 절친 블레이크 라이블리(36)와 함께 남친 켈시를 열렬하게 응원했다.

경기가 끝난 뒤 스위프트는 켈시와 뜨거운 키스를 나누며 기쁨을 만끽했다.

이날 스위프트는 켈시의 백넘버 87이 새겨진 목걸이를 착용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일각에선 켈시가 우승 직후 스위프트에게 청혼을 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그러나 켈시는 우승반지에 집중하고 싶다고 밝힌 바 있다.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