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싸인 도하, 건강상 이유로 일시적 활동 중단…"8인 체제로 컴백"

그룹 엔싸인 / n.CH엔터테인먼트
그룹 엔싸인 / n.CH엔터테인먼트

[마이데일리 = 노한빈 기자] 그룹 엔싸인(n.SSign)이 8인 체제로 컴백한다.

13일 소속사 n.CH엔터테인먼트는 "엔싸인은 멤버 도하를 제외한 8인 체제로 컴백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엔싸인 공식 팬카페를 통해 공식 입장을 게재했다. 소속사는 "도하는 이전부터 컨디션 난조 및 건강상의 이유로 주기적인 검사와 치료를 진행해오고 있었으나 당분간 휴식이 필요하다는 의사 소견을 전달받았다"며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이 최우선이라 판단해 아티스트와 신중한 논의 끝에 당분간 치료와 회복에 집중하는 것으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이어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다시 한번 양해의 말씀드리며 당사는 도하의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팬 여러분들의 많은 격려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8월 '버스 오브 코스모(BIRTH OF COSMO)'로 정식 데뷔한 엔싸인은 오는 15일 두 번째 미니 앨범 '해피 앤드(Happy &)'를 발매하고 컴백 활동에 나선다.

'해피 앤드'는 삶 속에서 만나는 여러 가지 즐거움을 음악으로 녹여낸 앨범으로, 동명의 타이틀곡 '해피 앤드'를 비롯해 '펑크 잼(FUNK JAM)', '러브, 러브, 러브 러브 러브!(Love, Love, Love Love Love!)'까지 트리플 타이틀곡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엔싸인의 두 번째 미니 앨범 '해피 앤드'는 오는 1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노한빈 기자 beanhana@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