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자녀 입학 임직원 537명에 축하선물 전달

/KT&G
/KT&G

[마이데일리 = 방금숙 기자] KT&G는 초‧중‧고등학교에 입학하는 임직원 자녀 537명에게 CEO의 입학 축하 메시지 카드와 문구 세트, 외식 상품권 등 축하선물을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2017년부터 진행한 KT&G는 가족친화 프로그램인 ‘가화만사(社)성’의 일환으로, 매년 임직원 자녀의 초‧중‧고등학교 입학을 축하하는 이벤트를 진행해왔다.

올해는 초등학교 입학 자녀를 위해 꽃다발, 문구세트, 완구 등을 준비하고 중‧고교 입학 자녀에게는 외식 상품권을 선물했다.

KT&G는 임직원이 일과 가정의 균형있는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펼쳐오고 있다.

2015년 출산휴가 후 육아휴직으로 자동 전환되는 ‘자동육아휴직 제도’를 도입하고 휴직 기간을 최대 2년으로 확대했다.

또한 난임 관련 제도적 지원과 보육지원, 정시퇴근을 위한 PC셧다운제와 5년마다 3주 휴가를 주는 리프레쉬 휴가, 직장 어린이집 등을 지원하고 있다.

KT&G 관계자는 “앞으로도 구성원은 물론 가족까지 함께 행복할 수 있는 일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방금숙 기자 mintb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