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의 기준치 넘기는 게 목표" 드리핀, 청춘의 표상은 이런 것 [MD현장](종합)

[마이데일리 = 박서연 기자] 그룹 드리핀이 1년 만에 팬들 곁으로 돌아왔다. 

3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 아이파크몰에서 드리핀(황윤성, 이협, 주창욱, 김동윤, 김민서, 차준호)의 네 번째 싱글 '뷰티풀 메이즈(Beautiful MAZE)'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최근 호흡기 질환으로 활동 중단한 주창욱을 제외한 다섯 멤버만 참석했다.

이날 황윤성은 "네 번째 싱글로 돌아왔다. 오랜만에 돌아온 앨범인 만큼 어느 때보다 더 열심히 준비했다.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인사했다.

동윤은 "1년 만에 돌아온 만큼 더 성장한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준비하고 연습하면서 팀워크를 키웠다"고 미소지었고, 차준호는 "1년 만의 컴백이라 오랜 시간 앨범을 준비했다. 애정이 많이 담긴 앨범인 만큼 팬분들과 대중분들께 잘 보여드리고 싶다"고 컴백 소감을 밝혔다.

신보 '뷰티풀 메이즈'는 청춘들의 표상을 그린 앨범이다. 동명의 타이틀곡 '뷰티풀 메이즈'는 신스팝 사운드를 베이스로 업템포 리듬을 결합해 완성한 뉴 웨이브 장르의 곡으로, 어긋난 방식의 사랑과 이별, 그 감정에서 헤어 나오지 못하는 아픔을 '미로'라는 매개체를 통해 풀어냈다.

차준호는 "훅 부분이 굉장히 중독성 있는 노래다. 퍼포먼스와 같이 들으셨을 때 보는 맛이 있다. 휘파람도 매력적"이라며 "청춘의 아픔을 잘 표현한 곡"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처음 곡을 들었을 때의 느낌도 전했다. 차준호는 "처음 들었을 땐 외국어 데모 버전이었다. 팝송 같았다"며 "지금은 조금 더 그룹 노래 같고, 사운드가 풍성해졌다. 많은 분들이 듣기에 편안한 곡이 아닌가 생각이 들었다. 사랑해주지 않을까"라는 자신감을 내비쳤다.

이협은 앨범을 준비하며 "고음 파트가 애드리브가 없진 않은데, 그동안 강력하고 컨셉추얼한 곡들을 해왔는데 그것보다 편안한 곡이라 듣는 사람도 어떻게 하면 편하게 들을 수 있을지 생각했다"고 이야기했다.

멤버 주창욱은 최근 호흡기 질환으로 활동 중단했는데, 주창욱의 빈자리는 어떻게 메울까.

차준호는 "준비하는 과정에서 창욱의 형이 건강이 악화돼 이번 활동을 잠시 중단하게 됐는데 아쉽지 않다면 거짓말이겠지만, 저희가 준비하는 많은 프로젝트에 창욱이 형이 옆에서 응원하는 게 느껴져서 고마웠다"고 말했다.

이어 "동선이나 여러 가지 바뀐 부분에 대해선 기대한 것보다 못 하면 어쩌지 걱정을 하시지만, 저희끼리 합을 더 신경을 많이 썼다. 예전처럼 빈자리가 느껴지지 않게 무대를 준비했다"고 전했다.

무엇보다 드리핀은 지난해 그래미에서 주목해야 할 그룹으로 꼽혀 의미있는 한해를 보냈다. 올해는 어떤 목표를 갖고 있을까.

차준호는 "2023년 그래미에서 주목해야 할 그룹으로 꼽혔다는 소식을 들었는데, 여러 가지 콘셉트를 시도하고 다양한 음악을 보여드렸기 때문에 포텐셜을 보신 거 같아 감사했다"라며 "저희의 소년미가 묻어있는 청춘의 지점이 있다고 생각한다. 이런 콘셉트를 기반으로 더 주목할 수 있도록 매력을 보여주고 싶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사랑과 이별에 대한 고뇌와 설렘을 담은 앨범이다. 누구나 가지고 있는 고민이라고 생각해서 제목처럼 많은 분들께 위로를 전하고 공감을 얻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이협은 청춘에 대해 "사랑도 있고, 많은 고민을 하는 시기이지 않나. 저희 드리핀도 청춘이기 때문에 아픔, 행복, 슬픔을 공유하고 공감을 할 수 있는 그룹으로 활동하고 싶다"고 밝혔다.

끝으로 이번 활동 목표로 이협은 "음원성적, 수상도 중요하지만 멤버들끼리 더 만족할 수 있는 무대였으면 좋겠다. 활동하면서 시야도 넓어지고 다양한 경험을 통해 기준치가 올라갔기 때문에 그 기준치를 넘기는 것이 목표다. 팬분들과도 다양한 오프라인 이벤트를 통해 좋은 추억을 만드는 게 목표"라고 말했다. 더해 팬들에게 직접 만든 도시락을 선물하고 싶다는 바람을 전해 훈훈함을 안겼다.

[사진 = 울림엔터테인먼트]

박서연 기자 lichts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