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亞 쿼터 현황 등 한 시즌 돌아보는 시간"…'男 4구단+女 3구단' KOVO, 구단주 간담회 실시

  • 0

KOVO
KOVO

[마이데일리 = 박승환 기자] 한국배구연맹(KOVO)이 구단주 간담회를 실시, 배구 발전을 위한 각종 사업에 대해 논의했다.

KOVO는 16일 "오늘 대한항공 본사에서 구단주 간담회를 실시했다"며 "현 V-리그를 점검하고 향후 배구 발전을 위한 각종 사업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조원태 총재 취임 후 2020년에 첫 시행된 구단주 간담회는 이후 코로나19로 인해 잠정 중단되었다가 이번에 재개됐다. 이번 간담회는 남자부 4개 구단과 여자부 3개 구단이 참석해 지난 23-24시즌 관중 및 시청률, 아시아쿼터 현황, 공인구 변경, 국제대회 교류 등 한 시즌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실행 및 논의단계에 있는 AI 비디오판독 시스템 개발, 코치 해외연수 프로그램, 2군 리그 추진, 국제 교류 사업 추진 등 향후 배구 발전을 위한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끝으로 KOVO는 "구단과 함께 지속적으로 프로배구 발전을 모색하고 실행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박승환 기자 absolut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