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토록 사랑스러운 자매” 한지민·정은혜, 세상에서 가장 예쁜 두 사람[MD★스타]

  • 0

한지민, 정은혜/소셜미디어
한지민, 정은혜/소셜미디어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배우 한지민이 정은혜 작가를 만났다.

정은혜 작가는 16일 소셜미디어에 "쌍둥이 쌍둥이자리 쌍둥이 자매 그리고 이영희 ♡ 이영옥"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tvN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에서 이란성 쌍둥이 자매로 호흡을 맞춘 한지민과 정은혜 작가는 얼굴을 맞대고 여러 장의 클로즈업 사진을 찍었다.

드라마 종영 후에도 자매애를 이어가고 있는 이들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지민은 답글에 “반가웠어 영희야”라고 썼다.

네티즌은 “너무 보기 좋아요”, “부러운 자매”, “세상에서 가장 예쁜 두 사람”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한지민은 SBS 새 드라마 ‘인사하는 사이’(연출 함준호, 극본 지은, 제작 스튜디오S, 이오콘텐츠그룹)로 돌아온다. 이 드라마는 일 말고는 할 줄 아는 게 없는 헤드헌터 회사 CEO 강지윤(한지민 분)과 육아와 살림, 일까지 잘 하는 싱글대디 비서 유은호(이준혁 분)의 본격 케어 로맨스다.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