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리사, 55억에 美 베버리힐스 대저택 매입…75억 성북동 자택 산지 2년만

  • 0

블랙핑크 리사 / 마이데일리
블랙핑크 리사 / 마이데일리

[마이데일리 = 박서연 기자] 그룹 블랙핑크 리사가 미국 로스앤젤레스(LA) 부촌에 55억 원대 저택을 구입했다.

16일(현지시간) 미국 부동산 전문 매체 Mansion Global은 "한국 걸그룹 블랙핑크 리사가 방금 395만 달러(한화 약 55억 원)에 새로 개조된 베버리힐스 저택을 매입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리사가 매입한 저택은 1.3에이커(1591평, 5260㎡)에 달하는 대규모 부지에 지어졌으며, 산타모니카 산맥을 따라 이어진 콜드워터 캐년의 언덕에 위치해 있다. 침실 4개, 점토 타일의 지붕, 아치형 나무 천장, 석조 바닥 등으로 이루어져 있고, 나무 테라스와 수영장 등도 갖춰져 있다. 

1924년 지어진 저택은 지난해 영국 시골 저택 스타일로 리모델링 됐다. 무엇보다 대규모 부지에 자리하기 때문에 보안에도 유리하다. 이 매체는 "이곳은 매우 조용하고 평화로운 공간"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리사는 지난 2022년에는 서울 성북구 성북동 소재 단독주택(지하 1층~지상 2층 규모)을 75억 원에 전액 현금 구입했다. 최근 리사는 성북동 자택을 소속사 라우드 채널을 통해 공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리사는 올해 초 LOUD(라우드)를 설립했으며, 최근 미국 소니뮤직 산하 RCA 레코드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리사는 HBO 드라마 '더 화이트 로투스' 시즌3에 출연할 예정이다.

박서연 기자 lichts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