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데이아, 눈 둘 곳 없는 란제리 드레스 “매혹적”[해외이슈]

  • 0

젠데이아/게티이미지코리아
젠데이아/게티이미지코리아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할리우드 배우 젠데이아(27)가 란제리 패션을 선보였다.

그는 16일(현지시간) 미국 LA에서 열린 영화 ‘챌린저스’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젠데이아/게티이미지코리아
젠데이아/게티이미지코리아

‘레드카펫 패션의 여신’으로 불리는 그는 이번에 란제리 스타일의 드레스로 눈길을 끌었다. 앞서 그는 테니스에서 영감을 받은 다양한 의상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챌린저스'는 테니스 코트 밖, 한 여자와 두 남자의 끝나지 않은 아슬아슬한 매치 포인트를 그린 로맨스다.

이 영화에서 젠데이아는 매력 넘치는 테니스 코치 타시로 변신한다. 타시는 촉망받는 테니스 선수였지만 부상으로 인해 코치로 전향한 인물이다.

그는 자신감 넘치는 매력으로 남편 아트(마이크 파이스트)와 전 남친 패트릭(조쉬 오코너) 사이 주도권을 쥐고 아슬아슬한 관계를 이끌어갈 예정이다.

한편 '챌린저스'는 오는 24일 개봉한다.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