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바오 이야기, 영화로 제작된다…"9~10월 즈음 개봉 목표"

  • 0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방송 화면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방송 화면

[마이데일리 = 이예주 기자] 푸바오 가족의 이야기가 영화로 제작된다.

1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송영관, 오승희 사육사가 출연해 유재석, 조세호와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유재석은 "푸바오와 함께했던 날들이 영화로 만들어진다고 들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자 송영관 사육사는 "다큐멘터리와 애니메이션이 합쳐진 영화다"라며 "9월에서 10월쯤 극장 개봉을 목표로 하고 촬영을 하고 있다. '유퀴즈'에서 처음으로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송 사육사는 "바오 가족과 말을 할 수 있다면 '송바오가 좋아, 강바오가 좋아, 오바오가 좋아?'라는 질문을 하고 싶다"고 전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예주 기자 yejule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