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기철 ‘내 사랑 받아주오’ 역주행, "귀에 딱 꽂혀"  

  • 0

지역 축제 단골 초대 가수로 새로운 팬덤 형성 화제 몰이
시흥 거북섬 상가번영회 회장으로 궂은일에 앞장서는 참일꾼

홍기철
홍기철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최근 전국 가요제, 지역 축제, ‘MASTER 쇼 가요 중심’ 등 성인가요 전문 채널 단골 초대 가수로 활약하고 있는 가수 홍기철이 성인 가요 시장에서 화제다. 

2018년 정규 앨범 1집을 발매와 동시 타이틀곡 ‘내 사랑 받아주오’가 정주행하면서 트로트 핫루키로 떠올랐는데 다시 사랑을 받으면서 역주행 인기 가도를 달리고 있다.

홍기철은 연예 제작자에서 가수로 변신한 도전의 아이콘으로 불린다. 2018년 정규 앨범 1집 ‘내 사랑 받아주오’가 첫선을 보였을 당시 중후한 멋진 신사의 품격을 지닌 외모와 기교를 부리지 않은 담담한 창법이 화제를 모았다. 

‘내 사랑 받아주오’는 심장을 뛰게 하는 바운스 리듬과 서정적인 가사가 매력 포인트다. 데뷔하자마자 주목받는 신인으로 자리매김하면서 가요 관계자의 시선을 잡아끌었고 중장년층 팬덤을 형성하며 큰 이슈가 되었다.

최근 ‘내 사랑 받아주오’가 역주행하는 가운데 복고 감성을 자극하는 레트로풍 ‘목포역 시계탑’이 동반 상승세를 보이면서 트로트를 좋아하는 MZ 세대에게도 관심을 끄는 중이다. 

홍기철은 “노래는 힘든 인생의 고비를 넘게 해주는 든든한 디딤돌”이라면서 “제 노래가 역주행하면서 사랑을 받는 만큼 데뷔 당시 초심을 잃지 않고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는 좋은 가수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사업가로서도 탄탄한 길을 걷고 있는 홍기철은 현재 시흥시 거북섬 상가번영회 회장으로도 활동하며 시화호 30주년을 맞아 거북섬 활성화를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