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도현, 김수현 미담 공개 "입고 있던 롱패딩 물었더니…" [라디오스타]

  • 0

MBC '라디오스타'. /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MBC '라디오스타'. /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배우 김도현이 김수현의 미담을 공개했다.

1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배우 보석함'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배우 김도현, 김남희, 최재림 그리고 소녀시대 겸 배우 티파니가 출연했다.

MBC '라디오스타'. /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MBC '라디오스타'. /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이날 MC 김구라는 김도현에게 "동생 김수현 씨한테 특별한 사랑을 받았다더라"라고 물으며 궁금증을 드러냈다.

김도현은 "겨울에 야외 촬영을 하면 패딩을 입지 않나. 얼마전까지 입은게 15년 넘은 패딩이다. 올해는 바꿔야지 했는데 막상 사러가면 은근히 비싸다. 요번에는 '재벌집 막내아들'도 했겠다 '이거 하나 사도 되잖아'하고 갔는데 무릎 밑에까지 오는 길이의 패딩이 없는거다"고 회상했다.

이어 "그래서 또 못사고 현장에 갔는데 김수현 씨가 거의 복숭아뼈까지 오는 패딩을 입고 있더라. 그래서 내가 '수현아, 이거 연예인 협찬이야? 스타 특별판이야?'하고 물었다. 아무리 찾아도 없어서 그런 줄 알았다"며 설명했다.

그러면서 "수현이가 '아니에요, 형. 이거 시중에 파는거에요'하더라"라며 "다음번에 촬영을 하러 갔는데 저쪽에서 스태프분이 '김수현씨가 드리라고 했다'며 이따만한 쇼핑백을 가지고 오더라"라고 김수현의 세심한 마음 씀씀이에 감동을 표했다.

이에 김구라는 "이건 누가봐도 사달라는거였다"며 김도현을 타박했다. 그러나 김도현은 "아니 나한테만 줬으면 그렇게 끝나는데 용두리 가족들한테 다, 퀸즈 그룹한테도 다 선물했다"고 덧붙여 감탄을 자아냈다.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