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중기중앙회, 협동조합 공동사업 활성화 모색 정책포럼 개최

  • 0

효과적인 정책 추진 방향 논의

중소기업중앙회 전경./중소기업중앙회
중소기업중앙회 전경./중소기업중앙회

[마이데일리] 황효원 기자 = 중소기업중앙회는 17일 서울 여의도 중기중앙회에서 '중소기업협동조합 공동사업 현황분석과 활성화 방향'을 주제로 정책연구포럼을 열고 효과적인 정책추진 방향을 분석했다.

먼저 김은하 중소기업협동조합연구소 연구위원은 '중소기업협동조합 공동사업 현황 분석과 활성화 방향'에 대한 주제발표에서 "공동사업을 수행한 중기조합 연평균 총수익은 13억6천만원으로 미수행 조합(6억4000만원)에 비해 2배가량 많다"고 설명했다.

이어 "공동사업은 자원을 더 효과적으로 활용해 중소기업에 경쟁우위를 제공하는 수단이므로 협동조합 활성화를 위해 공동사업 효과 홍보를 통한 수요 창출, 사업 운영 전문인력과 초기자금 지원 등 유인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협동조합은 협동화 자금 추천, 전문인력 지원, 공동사업개발 전문 컨설팅 등을 원하고 있다"며 "중소기업자 지위 인정을 적극 활용하는 한편 지역소멸 위기 대응에 협동조합 참여 확대 등 환경 변화에 대응해 나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포럼을 주최한 윤위상 중소기업협동조합연구소장은 "협동조합 지원 인프라가 지속 만들어지고, 공동사업 활성화를 위한 법·제도의 개선이 이어져야 할 것"이라며 "오늘 포럼에서 나온 얘기들이 내년부터 시작할 제4차 협동조합 활성화 계획을 마련하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황효원 기자 woniii@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