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NC, ‘제1호 야간관광특화도시’ 통영시를 알리다

  • 0

NC, 통영시와 스폰서십 계약 협약식/NC 다이노스
NC, 통영시와 스폰서십 계약 협약식/NC 다이노스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NC 다이노스가 18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에 ‘통영시 스폰서 데이’를 진행하며 만원 관중들에게 ‘제1호 야간관광특화도시’ 통영시를 알렸다.

NC는 19일 "통영시 스폰서 데이를 기념해 경기 전 그라운드에서 천영기 통영시장과 이진만 NC 다이노스 대표가 참석해 2024시즌 스폰서십 협약을 진행했다. 이번 스폰서십으로 NC 선수단은 통영시 로고가 붙은 타자 헬멧을 쓰고 경기에 나서고 있다. 또한 창원NC파크 내 메인, 리본, 보조 전광판 등 구장 내 주요 매체를 통해 통영시를 알리게 됐다"라고 했다.

구체적으로 NC는 "경기 전 가족공원에서 팬들을 위해 진행되는 NC만의 이벤트인 테일게이팅은 통영시 관광 홍보 부스, 고향사랑기부제 부스, 통영시 농수산물 시식 부스 등 다양한 프로모션 공간과 결합해 한층 고조됐다. 특히, 시식 부스에서 훈제굴카나페, 굴소시지, 굴스테이크, 장어포, 장어어묵, 멸치볶음, 알멍게, 우럭회 등 통영의 맛을 제공하며, 창원NC파크를 찾은 만원 관중들의 즐거움을 배가시켰다. 경기 중에는 통영시 퀴즈 이벤트를 통해 통영시의 특산품인 굴, 멍게, 멸치 등을 경품으로 제공하며 창원NC파크를 찾은 만원 관중들에게 통영시 수산물의 우수성을 적극적으로 홍보했다. 경기를 알리는 승리기원 시구는 ‘통영시 스폰서 데이’를 맞아 천영기 통영시장이 맡았다"라고 했다.

천영기 통영시장은 “2024년 NC 다이노스와 함께하게 돼 기쁘다. NC와의 공동 마케팅을 통해 많은 분들이 미래 100년의 도시 통영을 방문해주셨으면 한다. 통영시에는 강구안 해상무대에서 펼쳐지는 투나잇통영 공연을 포함해 많은 볼거리가 있다. 또한 미국 FDA가 인정한 청정바다 통영의 수산물과 깨끗한 환경에서 자란 농산물도 있으니 많은 관심과 방문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진만 NC 다이노스 대표는 “이번 시즌 통영시를 구단의 새로운 파트너로 맞이하게 되어 기쁘다. ‘제1호 야간관광특화 도시’ 통영의 아름다운 관광자원, 다양한 먹거리, 우수한 문화를 알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