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우진산전, 2억달러 규모 '美 LA 메트로 자동차 개량사업' 수주

  • 0

시애틀 경전철 개량사업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

우진산전이 개량을 맡은 안살도 브레다사 제작 철도 차량./우진산전
우진산전이 개량을 맡은 안살도 브레다사 제작 철도 차량./우진산전

[마이데일리] 황효원 기자 = 국내 중견기업이 약 3천억원 규모의 미국 로스앤젤레스(LA) 메트로 전동차 개량 사업권을 따냈다.

20일 우진산전은 미국 로스앤젤레스 교통국(LACMTA)이 발주한 A650 전동차 개량사업을 약 2억1000만 달러(한화 약2870억원)에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현재 운행 중인 노후 철도차량을 새로운 시스템으로 개량하는 방식으로 외국 전동차 제조 기업이 개량을 중도 포기한 14칸을 정상 복구하는 내용도 포함됐다.

이번 수주로 우진산전은 LA메트로에 철도차량 추진 제어와 보조전원, 열차제어 모니터링, 방송 표시장치, 냉난방장치 시스템을 자사 제품으로 공급할 수 있게 됐다. 또 신규 제작 부품의 형식 시험과 시스템 단위 성능 시험은 물론 개량 차량과 본선 시운전을 통합적으로 시험, 관리한다. 

이번 사업은 LA 교통국이 2028년 하계올림픽과 패럴림픽을 앞두고 현재 운행 중인 노후 철도 차량을 대대적으로 개량해 승객 편의성을 높이고 전동차 수명주기를 연장하고자 추진했다.

앞서 우진산전은 지난해 6월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시 경량전철 노후 전자시스템 개량사업에 이어 올해 4월 보조전원장치 개량사업에서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바 있다.

올해 창립 50주년을 맞은 우진산전은 현재 LA에 현지법인과 생산공장을 두고 있으며, 워싱턴주, 오리건주, 매사추세츠주, 유타주 교통국에 방송표시기 장치와 운전실·보조전원 장치 등을 공급해 왔다.

황효원 기자 woniii@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