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강백호, 4안타 폭발…부담감 덜고 펄펄 날았다
'올림픽 참사' 한국축구, 결과보다 과정이 문제
미스맥심 이아영 "이혼·직업 편견, 많이 데였다"
레드벨벳 완전체 컴백, 아이린 "쉬는동안…"
박군, 장윤정에게 고마움 고백 "어려울 때…"
김경아, 부부싸움 후 시父에게 들은 말 '눈물'
장타에 눈뜬 배지환, 외야 옵션도 장착한다
유세윤 "왜 나만…" 부모님 이혼 상처 고백
‘레너드 34득점 12리바운드’ 클리퍼스, 2연패 끝에 PO 2R 첫 승 신고
21-06-13 12:0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최창환 기자] 클리퍼스가 카와이 레너드, 폴 조지의 활약을 앞세워 2라운드 첫 승을 따냈다.

LA 클리퍼스는 13일(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스테이플스센터에서 열린 유타 재즈와의 2021 NBA(미프로농구) 서부 컨퍼런스 플레이오프 2라운드 3차전에서 132-106으로 승리했다. 클리퍼스는 2연패 끝에 시리즈 첫 승을 신고했다.

카와이 레너드(34득점 12리바운드 5어시스트 2스틸)가 더블 더블을 작성했고, 폴 조지(31득점 3점슛 6개 3리바운드 5어시스트)는 화력을 발휘했다.


1쿼터는 팽팽하게 전개됐다. 클리퍼스는 연속 8실점하며 경기를 시작했지만. 이후 폴 조지가 내외곽을 오가며 득점을 쌓아 역전을 주고받는 접전을 펼쳤다. 클리퍼스는 1쿼터 막판 나온 패트릭 베벌리의 중거리슛을 더해 27-23으로 1쿼터를 마쳤다.

클리퍼스는 1쿼터 막판의 기세를 몰아 2쿼터에 더욱 멀리 달아났다. 폴 조지가 꾸준히 공격력을 뽐낸 클리퍼스는 레너드의 덩크슛을 더해 도노반 미첼을 앞세운 유타의 추격권에서 벗어났다. 2쿼터가 종료됐을 때 점수는 64-49였다.

3쿼터 역시 클리퍼스를 위한 시간이었다. 레너드가 골밑장악력을 발휘한 클리퍼스는 니콜라스 바툼, 폴 조지의 3점슛을 더해 10점 안팎의 리드를 유지했다. 리바운드 사움에서도 우위를 점한 클리퍼스는 94-83으로 3쿼터를 마무리했다.

클리퍼스는 4쿼터에도 고삐를 늦추지 않았다. 유타가 4쿼터 중반 미첼의 갑작스러운 부상이라는 악재를 맞은 가운데, 클리퍼스는 폴 조지가 계속해서 화력을 발휘하며 팀 공격을 이끌었다. 경기종료 5분여전 격차를 21점으로 벌린 바툼의 3점슛은 사실상 쐐기득점이었다.

[카와이 레너드. 사진 = AFPBBNEWS]
최창환 기자 maxwindo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미스맥심 이아영 "이혼·직업 편견에…"
[마이데일리 = 오윤주 기자] 남성 잡지 모델 미스 맥심 이아영이 힘들었던 속마음을 토로했다. 1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MBN '돌싱글즈' 4회에서는 이아영과 추성연의 데이트가 그려졌다. 이날 함께 차에 올라탄 이아영과 추성연은 여수를 향해 출발했...
종합
연예
스포츠
아스트로 차은우 "카페나 수영장에서 우리 노...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브리트니 스피어스, 상의 노출 사진 벌써 4번째 “무슨 일?”[해외이슈]
‘제니퍼 로페즈♥’ 벤 애플렉, 카지노서 목격 “도박중독 못 벗어나”[해외이슈]
“572억 날렸다” 스칼렛 요한슨, 디즈니 고소…왜?[해외이슈]
인기 래퍼 “에이즈 걸리면 죽는다”, 동성애자 엘튼 존 “충격”[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