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측 "규현 11월 새앨범 발매, 성시경 작곡자로 참여"

  • 0

[마이데일리 = 전원 기자] 남성그룹 슈퍼주니어 규현이 오는 11월 솔로 앨범을 발매한다. 이 가운데 그의 절친이자 우상인 성시경이 참여한다고 밝혀져 기대를 모은다.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 측은 19일 마이데일리에 "규현이 오는 11월 새 솔로 앨범 발매를 목표로 작업을 진행 중이다. 이번엔 성시경이 작곡자로 참여했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그간 여러 방송을 통해 성시경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던 규현은 이번 앨범을 통해 꿈을 이루게 됐다. 지난해 11월 '멀어지던 날' 이후 개인 활동을 하면서도 꾸준히 새 앨범을 준비한 규현은 이로써 약 1년만에 컴백하게 됐다. 특히 이번 앨범은 군입대전 마지막일 것으로 전망돼 관심이 쏠린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전원 기자 wonw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