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핑크뮬리 맛집” 고창 청농원 3500평 분홍빛 꽃밭 ‘장관’

핑크뮬리 /청농원
핑크뮬리 /청농원

[마이데일리 = 이지혜 기자] 청명한 가을을 맞아 핑크뮬리 꽃밭이 주말 나들이 목적지 명소로 인기를 끌고 있다.

5일 고창 청농원에 따르면 핑크뮬리가 이번 주말부터 대략 3주간 피크 시즌을 맞이한다.

총 3500여평 규모의 핑크뮬리 꽃밭을 운영하고 있다. 봄에는 보랏빛 라벤더 꽃밭으로도 유명하다. 입장료는 4000원.

청농원 관계자는 “핑크뮬리 꽃밭 사이를 난 오솔길을 걸으며 어깨높이까지 자라는 핑크뮬리 꽃밭에 파뭍이기도 하고 포토 포인트에서 기념촬영을 한다면 나름 멋진 인생샷을 남길 수 있다”며 “가을 햇빛에 받은 꽃은 더욱 빛난다”고 말했다.

한편 청농원은 소나무숲을 배경으로 2만여 평 한옥을 개조한 농촌숙박 팜스테이 관광농원이다. 숙식을 할 수 있는 개량형 한옥 객실과 카페 청(淸), 라벤더·핑크뮬리와 수국정원 등을 갖추고 있다.

인근에는 드라마 <도깨비> 촬영장소로 유명해진 보리나라 학원농장과 고창읍성, 고인돌박물관, 상하농원, 만돌갯벌체험학습장, 선운산·선운사 등 관광지가 있다.

핑크뮬리/청농원
핑크뮬리/청농원
핑크뮬리/청농원
핑크뮬리/청농원
핑크뮬리/청농원
핑크뮬리/청농원

핑크뮬리/청농원
핑크뮬리/청농원

이지혜 기자 imari@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