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유람(Bae Yu-Ram), 악역으로 변신!

[마이데일리 = 안경선 기자] 배우 배유람이 4일 오후 서울 용산CGV에서 진행된 영화 ‘미끼’(감독 윤권수) 언론배급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미끼’는 빙상계의 부조리와 그 안에서 벌어진 전 국가대표 출신 선수의 중심을 둘러싼 충격적인 진실을 그린 영화다. 2023년 12월 14일 개봉 예정.

안경선 기자 chad@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