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인도의 디바' 4주연속 비영어권 TV쇼 글로벌 TOP10…카카오엔터 글로벌IP 제작 경쟁력 입증

tvN 토일드라마 '무인도의 디바' 포스터. / tvN
tvN 토일드라마 '무인도의 디바' 포스터. / tvN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케이블채널 tvN 토일드라마 '무인도의 디바'(극본 박혜련 은열 연출 오충환)가 가슴 따뜻한 힐링을 선사하며 뜨거운 인기 속에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무인도의 디바'는 15년 만에 무인도에서 구조된 가수 지망생 서목하(박은빈)의 가수 도전기를 그린 작품이다. 지난 3일 최종회는 수도권 가구 기준 평균 9.8%, 최고 11.1%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또한 지난 10월 첫 방송된 이래 동시간대 1위를 지키며 TV-OTT 화제성 1위를 차지했고, 전 세계 40여 개국에서 TOP10은 물론 넷플릭스 TOP10 기준 4주 연속 비영어권 TV쇼 부문에서 글로벌 TOP10에 이름을 올릴 정도로 국내외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얻었다.

'무인도의 디바'는 바람픽쳐스와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제작을 맡아, 작품의 기획, 개발부터 공을 들여 탄생한 작품이다. 촘촘하고 짜임새 있는 스토리의 웰메이드 작품을 제작해 온 바람픽쳐스는 이른바 '믿보 작감배(믿고 보는 작가-감독-배우)' 조합을 완성, 또 하나의 글로벌 히트작을 선보이며 제작 역량을 입증했다.

일찍이 '무인도의 디바'는 '당신이 잠든 사이에', '스타트업'에 이어 세 번째로 의기투합한 박혜련 작가와 오충환 감독은 물론, 박은빈, 김효진, 채종협, 차학연, 김주헌 등 매력적인 배우들로 관심을 받았다. 기대에 부응하듯 박혜련, 은열 작가가 그려낸 감성적이고 가슴 따뜻한 스토리에 오충환 감독의 청량한 영상미와 세련된 연출, 캐릭터의 매력을 배가시킨 배우들의 열연과 케미가 더해져 작품의 완성도를 한층 높였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미디어-뮤직 부문을 잇는 시너지도 눈길을 끌었다. 카카오엔터 산하 IST엔터의 더보이즈는 '무인도의 디바' OST에 참여해, 서정적인 미디엄 록스타일의 감성이 돋보이는 곡 '우리는'을 공개했다. 또한, 극 중 가수지망생 역을 맡은 배우 박은빈은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운영하는 원더케이의 '야외라이브'에 출연해, 라이브 무대를 선보여 조회수 120만 뷰를 기록했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2019년 미디어 사업을 처음 시작한 이래, 탁월한 크리에이티브와 제작 역량을 갖춘 제작사들과 멀티 스튜디오 체제를 구축하고, 이를 토대로 다수의 글로벌 히트 IP를 잇따라 공개하며 글로벌 스튜디오로서의 경쟁력을 드러내고 있다. 특히 바람픽쳐스와 사나이픽처스가 공동 제작한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최악의 악'은 국내는 물론, 홍콩, 일본 등 세계 6개국에서 TOP10에 오르는 등 산하 제작사들 간, 혹은 본사와 자회사들 간의 유기적인 결합을 통한 글로벌 시너지 성과도 드러나고 있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측은 "멀티 스튜디오 체제를 한층 고도화하고, 글로벌 시장을 타깃으로 한 슈퍼 IP의 기획, 제작에 더욱 역량을 집중해, 글로벌 스튜디오로서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