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꿈은 KBO 선수…꿈을 꼭 이루겠다" 영웅들의 넉넉한 마음은 대만에서도 숨길 수 없네

키움 연습공 전달식/키움 히어로즈 
키움 연습공 전달식/키움 히어로즈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키움 히어로즈 퓨처스팀 고양 히어로즈가 삼민고등학교, 고원공상고등학교 야구부 등 가오슝 소재 고등학교 야구부에 연습구를 전달한다.

키움은 4일 "이날 오후 퓨처스팀 스프링캠프지인 가오슝 국경칭푸야구장에서 진행한 전달식에 키움 히어로즈 고형욱 단장과 퓨처스팀 설종진 감독을 비롯해 각 학교 야구부 감독, 코치, 선수들이 참석했다. 퓨처스팀이 캠프 기간 사용한 연습구 약 3000개를 캠프 종료 후 각 학교로 전달할 예정이다. 고양 히어로즈는 연고지인 고양특례시에서 활동하는 유소년 야구선수들을 위해 매년 연습구를 기증해 오고 있다. 이번 행사 역시 가오슝 소재 고등학교 야구선수들의 꿈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했다"라고 했다.

키움 연습공 전달식/키움 히어로즈
키움 연습공 전달식/키움 히어로즈

고원공상고등학교 야구부 리라이파 감독은 “가오슝 고등학교 야구부를 위해 좋은 선물을 주신 키움히어로즈에 감사드린다. 야구공이 소모품이고 금방 낡다 보니 매번 훈련에 필요한 공이 부족했다. 이번에 지원해 주신 공으로 선수들이 걱정 없이 훈련에 임할 거 같다. 정말 감사드린다”라고 했다.

삼민고등학교 야구부 주장 천요우팅은 “연습구를 지원해 주신 키움히어로즈에 감사드린다. 나의 꿈은 KBO 선수가 되는 것이다. 주신 공으로 열심히 훈련해 그 꿈을 꼭 이루겠다”라고 했다.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