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어리더 목나경(MOK Nagyeong), 새로운 '롯데 여신'의 귀여운 미모

[마이데일리 = 인천 송일섭 기자] 롯데 치어리더 목나경이 24일 오후 인천광역시 문학동 SSG랜더스필드에서 진행된 '2024 프로야구 KBO리그' SSG랜더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에서 응원을 펼치고 있다.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