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스오브라이프 "이해인, 늘 '너희답게 후회 없이 보여줘라' 말해줘'" [MD현장]

키스오브라이프 첫 번째 싱글 앨범 '미다스 터치(Midas Touch)' 발매 기념 쇼케이스. /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키스오브라이프 첫 번째 싱글 앨범 '미다스 터치(Midas Touch)' 발매 기념 쇼케이스. /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그룹 키스오브라이프(KISS OF LIFE, 쥴리 나띠 벨 하늘)가 컴백 부담감을 고백했다.

키스오브라이프는 3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첫 번째 싱글 앨범 '미다스 터치(Midas Touch)'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진행은 코미디언 유재필이 맡았다.

지난해 두 장의 미니 앨범을 발매한 키스오브라이프는 신인답지 않은 음악성과 완성도로 대중과 평단의 주목을 받으며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5개월 만의 컴백에 많은 관심과 기대가 쏟아지고 있는 만큼 부담감도 있을 터다.

쥴리는 "두 번째 컴백이자 첫 싱글로 나오게 됐다. 확실히 이번에는 부담이 좀 됐다. 많은 관심과 사랑을 주신 분들께 색다른 모습과 높아진 퀄리티를 보여드리고 싶어서 정말 노력했다"며 "앨범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디테일, 퀄리티, 무대와 녹음 등 섬세한 것들에 집중하고 많이 연습하고 노력했다"고 털어놨다.

'프로듀스 101', '아이돌학교'에 출연했던 이해인은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키스오브라이프의 전반적인 기획을 맡고 있다. 쥴리는 "해인언니는 늘 '너희답게 해라', '재밌게 해라', 후회 없이 보여줘라' 이런 말을 해주신다"며 감사함을 전했다.

'미다스 터치(Midas Touch)'는 모든 이에게 한 번쯤 반드시 찾아오는 감정인 '사랑'을 주제로 남의 시선을 두려워하기보다는 자유롭고 진실되게 사랑하자는 메시지를 전한다. 동명의 타이틀곡은 2000년대 메인-스트림을 떠오르게 하는 거칠지만 직관적인 사운드의 곡이다.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