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MD현장라인업] '무릎 부상' 린가드, '김기동 더비'도 명단 제외→4G 연속 빠졌다...일류첸코-조영욱vs조르지-허용준 격돌

  • 0

린가드/곽경훈 기자
린가드/곽경훈 기자

[마이데일리 = 상암 최병진 기자] 린가드(FC서울)가 4경기 연속 명단에서 제외됐다.

서울과 포항 스틸러스는 13일 오후 2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하나은행 K리그1 2024’ 7라운드 맞대결을 갖는다. 서울은 2승 3무 1패 승점 9로 6위를 기록 중이며 포항은 4승 1무 1패 승점 13으로 1위를 달리고 있다.

김기동 감독이 이끄는 서울은 최근 5경기 2승 3무로 무패를 달리고 있다. 광주와의 개막전 패배 이후 패배가 없다. 시즌 극초반에는 아직 김 감독이 추구하는 축구가 구현되지 않았지만 최근에는 빠른 템포와 유기적인 움직임이 살아나고 있다.

특히 홈 경기에서 화력을 선보이고 있다. 인천 유나이티드전은 0-0으로 비겼지만 제주 유나이티드, 김천상무를 상대로 각각 2-0, 5-1로 승리하며 7골을 기록했다. 리그 1위 포항을 상대로 홈 3연승에 도전한다.

김기동 감독/한국프로축구연맹
김기동 감독/한국프로축구연맹

포항은 박태하 감독이 새롭게 지휘봉을 잡은 가운데 깜짝 선두에 등극했다. 포항은 울산 HD와의 개막전에서 0-2로 패한 후 4승 1무를 기록 중이다. 서울과 마찬가지로 5경기 무패를 기록하면서 승점을 13이나 획득했다.

포항은 서울과 함께 4실점으로 리그 최소 실점 1위에 올라 있다. 안정적인 수비로 상대 공격을 막아낸 뒤 공격에서 집중력을 발휘해 찬스를 살리고 있다. 특히 정재희는 3차례나 추가시간 결승골로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감독 교체에도 쉽게 흔들리지 않는 모습을 보여주는 포항이다.

두 팀의 감독은 상대팀과 인연이 깊다. 김 감독은 2019년부터 지난 시즌까지 포항을 이끌며 명장 반열에 올랐다. 그리고 이번 시즌 서울로 이적하며 새로운 도전을 택했다. 반면 감독은 2012년에 서울 코치로 활약하며 우승을 함께 했다. 추억이 깃든 팀을 상대로 승점을 따내야 한다.

박태하 감독/한국프로축구연맹
박태하 감독/한국프로축구연맹

경기 전 양 팀의 선발 명단이 공개됐다. 서울은 최철원, 강상우, 술라카, 권완규, 최준, 류재문, 기성용, 팔로세비치, 손승범, 조영욱, 일류첸코가 먼저 출전한다. 황성민, 김진야, 안재민, 박성훈, 시게히로, 한승규, 김신진, 김경민, 윌리안이 대기하고 린가드는 4경기 연속 명단에서 제외됐다.

포항은 황인재, 완델손, 박찬용, 이동희, 신광훈, 백성동, 오베르단, 한찬희, 김인성, 허용준, 조르지가 스타팅으로 나선다. 이승환, 아스프로, 김륜성, 어정원, 조성준, 김종우, 윤석주, 정재희, 이호재가 교체 명단에 포함됐다.

상암 = 최병진 기자 cbj0929@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