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가 없다' 바이에른 뮌헨-아스날 통합 베스트11…센터백은 아스날이 압도

  • 0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 바이에른 뮌헨이 아스날과의 챔피언스리그 맞대결을 앞두고 있다.

바이에른 뮌헨은 오는 18일(한국시간) 독일 뮌헨 알리안츠아레나에서 아스날을 상대로 2023-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을 치른다. 바이에른 뮌헨은 지난 8강 원정 1차전에서 2-2 무승부를 기록한 가운데 아스날과의 재대결을 앞두고 있다.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날의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대결에 앞서 영국 90min은 양팀의 통합 베스트11을 선정해 소개했다.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날의 통합 베스트11 공격수에는 무시알라, 케인, 사카가 선정됐고 미드필더진은 하베르츠, 외데가르드, 라이스가 구축했다. 수비진에는 데이비스, 가브리엘, 살리바, 화이트가 포진했고 골키퍼에는 노이어가 이름을 올렸다.

양팀의 통합 베스트11 중에서 아스날 소속 선수가 7명으로 바이에른 뮌헨에 크게 앞섰다. 공격진은 바이에른 뮌헨이 우세한 반면 미드필더진과 수비진은 아스날이 우세한 것으로 평가받았다.

바이에른 뮌헨의 김민재는 아스날과의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을 포함해 최근 2경기 연속 결장한 가운데 바이에른 뮌헨의 주축 센터백으로 활약하고 있는 데 리트와 다이어는 통합 베스트11에 포함되지 못했다. 아스날의 센터백 살리바와 가브리엘이 바이에른 뮌헨의 센터백보다 높은 평가를 받았다.

바이에른 뮌헨의 투헬 감독은 아스날전을 앞두고 김민재의 레프트백 기용 가능성을 언급하기도 했다. 투헬 감독은 "우리는 미친 짓을 해서 김민재나 우파메카노를 왼쪽에 배치해야 한다. 수비적인 측면에서 우리는 이기고 싶다. 우리가 리드하고 있는 것과는 다른 상황이다. 완전히 동점"이라며 아스날과의 대결에서 수비 중요성을 강조했다.

독일 매체 RAN은 '바이에른 뮌헨의 포백 중 3명은 킴미히, 데 리트, 다이어로 구성되어 있다. 하지만 투헬은 번개처럼 빠른 아스날의 공격수 사카를 상대로 누가 레프트백으로 나설지 아직 선택하지 못했다. 데이비스는 경고 누적으로 인해 아스날과의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 출전하지 못하지만 어차피 아스날과의 8강 1차전에서 좋은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마즈라위가 쾰른전에서 레프트백으로 나서 테스트를 받았지만 쾰른을 상대로 약한 모습을 보였다'는 뜻을 나타냈다.

UEFA는 바이에른 뮌헨과 아스날의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 선발 명단을 예측하면서 김민재는 포함시키지 않았다. UEFA는 바이에른 뮌헨이 아스날을 상대로 케인이 공격수로 나서고 자네, 뮐러, 무시알라가 공격을 이끌 것으로 점쳤다. 고레츠카와 라이머가 중원을 구성하고 마즈라위, 데 리트, 다이어, 킴미히가 수비진을 구축할 것으로 예측했다. 골키퍼는 노이어가 출전할 것으로 예상했다.

아스날은 마르티넬리, 제주스, 사카가 공격수로 출전하고 하베르츠, 조르지뉴, 라이스가 중원을 구성할 것으로 예측됐다. 토미야스, 가브리엘, 살리바, 화이트가 수비진을 구축하고 골키퍼는 라야가 출전할 것으로 점쳐졌다.

아스날의 외데가르드는 부상으로 인해 바이에른 뮌헨전 출전이 불투명한 상황이다. 바이에른 뮌헨은 코망과 나브리가 햄스트링 부상으로 인해 아스날전 출전이 어렵고 데이비스는 경고 누적으로 인해 결장한다.

[아스날의 살리바, 바이에른 뮌헨의 데 리트. 사진 = 90min/게티이미지코리아]

김종국 기자 calci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