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우은숙과 이혼' 유영재, '라디오쇼' 하차…의혹 관련해서는 '침묵' [종합]

  • 0

경인방송 '유영재의 라디오쇼'
경인방송 '유영재의 라디오쇼'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유영재 아나운서가 진행하던 라디오 방송에서 하차했다.

유영재가 진행하는 경인방송 '유영재의 라디오쇼' 마지막 방송이 21일 전파를 탔다.

이날 유영재는 "우리들의 생방송은 19일로 아쉬운 작별을 전했다. 실질적으로 제 방송은 오늘로써 마무리된다"며 "2022년 3월 14일의 첫 만남, 2024년 4월 21일 오늘을 끝으로 제 방송은 여러분과 작별을 하게 됐다. 그동안 너무 고마웠다"고 인사를 남겼다.

앞서 경인방송 측은 유영재의 하차 소식을 전했다. 경인방송에 따르면 유영재는 프로그램 담당자에게 "사생활 문제로 경인방송에 부담을 드리는 것 같아 방송에서 자진 하차하기로 했다"며 "그동안 의혹에 대한 사실관계를 떠나 더 이상 방송을 진행하기가 어렵게 됐다. 그동안 애청해주신 청취자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선우은숙, 유영재 / 스타잇엔터테인먼트, 유영재
선우은숙, 유영재 / 스타잇엔터테인먼트, 유영재

유영재는 배우 선우은숙과 지난 2022년 10월 혼인신고를 했으나, 지난 5일 재혼 1년 반 만에 성격차이로 협의 이혼했다는 소식을 전했다.

이후 유영재가 선우은숙과 결혼 전 다른 여성과 사실혼 관계였다는 의혹과 재혼이 아닌 삼혼이었다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일었다. 이와 관련해 선우은숙은 지난 13일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 유영재의 삼혼설을 인정하며, 자신도 속았다고 토로했다. 하지만 유영재는 라디오 마지막 생방송에서까지 자신을 둘러싼 의혹에 대해 침묵했다.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