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40대에 결혼합니다…엄기준·조세호·이상엽, ♥비연예인 연인에 '품절' [MD이슈]

  • 0

배우 이상엽, 배우 엄기준, 코미디언 조세호. / 마이데일리
배우 이상엽, 배우 엄기준, 코미디언 조세호. / 마이데일리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평생을 함께할 짝을 만나 행복한 가정을 꾸린다니, 스타들의 핑크빛 소식에는 언제나 뜨거운 축하가 쏟아진다. 더군다나 40대에 품절남 대열에 합류했다면 더더욱.

배우 엄기준. / 마이데일리
배우 엄기준. / 마이데일리

엄기준 소속사 유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3일 마이데일리에 "엄기준이 12월에 결혼하는 것이 맞다. 비연예인인 예비신부를 배려해 결혼식은 양가 가족과 친인척, 가까운 지인들을 초대해 비공개로 치를 예정"이라며 "혼전임신은 아니"라고 밝혔다.

같은 날 엄기준은 "우리 지키리(팬덤명) 여러분들에게 가장 먼저 전해드리고 싶은 소식이 있다. 평생 함께할 인연을 만나는 일은 나에겐 없는 일인 줄 알았습니다. 그런 내가 마음이 따듯하고 배려심 깊은 인연을 만나 그 분과 결혼을 통해 새로운 삶의 시작을 함께 하려고 한다. 갑작스러운 소식에 놀라실 지키리 여러분들을 생각하니 걱정이 앞선다"며 "언제나 저를 응원해 주시고 사랑해 주시는 마음 잊지 않고 더욱 최선을 다해 여러분들의 사랑에 보답하겠다"라고 자필 편지를 게재했다.

엄기준은 지난 1995년 연극 '리처드 3세'로 데뷔해 뮤지컬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 '그리스', '헤드윅', '김종욱 찾기' 등에서 활약했다. 2006년 드라마 '드라마시티-누가 사랑했을까'를 시작으로 '김치 치즈 스마일', '그들이 사는 세상', '드림하이', '작은 아씨들'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활약을 펼쳤다. 특히 '펜트하우스' 시리즈에서 주단태 역을, 현재 방송 중인 '7인의 부활'에서 매튜 리 역을 맡아 강렬한 빌련 연기를 펼쳐 호평받았다.

코미디언 조세호. / 마이데일리
코미디언 조세호. / 마이데일리

이에 앞서 지난 1월에는 코미디언 조세호가 비연예인 여자친구와 결혼을 전제로 열애 중임을 밝혀 화제를 모았다. 이와 관련 소속사 A2Z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조세호가 9살 연하의 회사원과 열애 중"이라며 "조세호가 연인과 약 1년간 사랑을 키워왔다. 정확한 날짜 등이 정해진 것은 아니고, 올해 결혼식을 올리고 싶어 한다. 상견례는 아직"이라고 밝혔다.

조세호의 구체적인 결혼식 날짜는 케이블채널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을 통해 발표됐다. 유재석이 결혼식 날짜를 묻자 조세호는 부끄러워하면서도 "10월 20일에 결혼한다"며 절친 남창희가 사회를 맡게 됐음을 알렸다. 또한 조세호는 "태어나서 처음 경험하는 거라 많이 떨리기도 하고 잘 준비해보고 싶다"며 "많은 분들이 축하해 주셔서 감사하다는 말씀드리고 싶다"라고 설렘과 떨림을 표했다.

이후 조세호는 자신이 메인 MC를 맡은 케이블채널 ENA 예능 '눈떠보니 OOO' 제작발표회에서 "설레는 책임감으로 돌아왔다. 이 일을 시작하면서 메인 MC는 부담스러운 옷일 수도 있지만, 언젠가는 해보고 싶었다. 책임감을 갖고 열심히 하고 싶고, 역시나 결혼 생활도 열심히 하고 싶다. 이제는 나 혼자 만의 삶이 아니라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눈떠보니 OOO' 첫 방송에서는 "예비신부가 첫 키스가 맞냐"라는 물음에 "그렇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배우 이상엽. / 마이데일리
배우 이상엽. / 마이데일리

이미 품절남이 된 또 다른 스타도 있다. 배우 이상엽은 지난 3월 서울 잠실에 위치한 한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신부는 연하의 비연예인으로, 두 사람은 케이블채널 tvN '식스센스'를 통해 인연을 맺었다. 결혼식은 비연예인 신부를 배려해 비공개로 진행됐다. 사회는 유재석이 맡았으며, 발라드 가수 멜로망스와 바이올리니스트 대니 구가 축가를 선보였다.

결혼식 다음날 이상엽은 여러 장의 결혼식 사진과 함께 "평생을 함께 하고 싶은 멋진 친구를 만났다"며 "남은 모든 순간 후회 없이 사랑하고 행복하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어 "우리가 함께할 새로운 봄의 첫날을 축복해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인사 올리고 싶다. 감사합니다 정말"이라며 "늘 응원해 주시는 모든 팬분들, 친구들, 가족들에게 한층 더 깊어진 사람으로서, 배우로서 보답하겠다"라고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이상엽은 2007년 드라마 '행복한 여자'로 데뷔했다. 이후 '대왕 세종', '장옥정, 사랑에 살다', '이번 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브' 등에 출연했다. 뿐만 아니라 '정글의 법칙 보물섬 in 사모아', '세 얼간이', '전국방방쿡쿡', '식스센스2'와 '식스센스3' 등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예능감을 뽐냈다.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