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ESG] “헌 옷이 환경교육키트로”…GS리테일, 환경 보호 캠페인 전개

  • 0

/GS리테일
/GS리테일

[마이데일리 = 방금숙 기자] GS리테일은 비영리 공익법인 아름다운가게와 손잡고 헌 옷을 기부 받아 업사이클링하는 ESG 캠페인(환경·사회·지배구조) 캠페인 ‘친환경으로 지구 구하기’를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이 캠페인은 2021년부터 자원 선순환을 촉진하고 이를 활용해 미래 세대인 어린이에게 환경 보호의 중요성을 전달하고자 기획됐다.

내달 29일까지 기부 물품을 GS25 편의점, GS더프레시 내 택배 기기를 통해 접수해 보내거나 전국 26개 아름다운가게 매장을 찾아 직접 기부할 수 있다.

재사용이 가능한 의류, 잡화, 생활용품 등을 기부할 수 있다. 1박스 당 3점 이상의 물품을 담아 기부하며 택배 발송 시 비용은 참여자 부담이다.

기부된 물품은 필통, 연필 등의 문구 세트와 인형 키링 키트, ‘그린잡’ 워크북 등으로 새로 활용된다.

GS리테일과 아름다운가게는 이들 물품을 환경키트로 제작해 취약계층 어린이 300명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앞서 3년간 진행된 캠페인에는 5000여명이 참여해 14만179점을 기부했다. 이는 28톤 규모의 탄소를 저감한 것으로 어린 소나무 200그루 이상을 심은 것과 동일한 효과가 있다.

기부 참여 독려를 위해 업사이클링 샤코슈백, GS25 3000원 쿠폰을 증정하는 추첨 행사도 한다.

김시연 GS리테일 사회공헌파트 파트장은 “GS리테일이 보유한 온오프라인 플랫폼을 적극 활용한 친환경 활동에 앞장서고 국민의 환경 보호 인식을 높이는데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방금숙 기자 mintb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