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NBA

삼성, FA로 최현민·최성모 영입…각각 3년 총액 2.5억, 2.1억에 사인 [공식발표]

  • 0

서울 삼성 썬더스 최성모, 최현민./서울 삼성 썬더스
서울 삼성 썬더스 최성모, 최현민./서울 삼성 썬더스

[마이데일리 = 김건호 기자] 최현민과 최성모가 서울 삼성 썬더스 유니폼을 입는다.

삼성은 20일 "자유계약선수(FA)로 최현민(보수 2억 5000만 원, 연봉 2억 원+인센티브 5000만 원)과 최성모(보수 2억 1000만 원, 연봉 1억 6800만 원+인센티브 4200만 원)를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두 선수 모두 계약기간은 3년이다.

삼성은 "최현민은 3번과 4번을 모두 소화할 수 있는 자원이며, 준수한 3점슛을 바탕으로 한 득점과 허슬 넘치는 수비를 통해 포워드진에 힘을 실어줄 것으로 판단된다"고 전했다.

이어 "최성모는 빠른 스피드를 활용한 돌파와 수비에 강점을 가진 선수이며 적극적인 리바운드 참여와 높은 에너지로 가드진에 활력을 불어넣어 줄 것을 기대한다"고 했다.

김건호 기자 rjsgh2233@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