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전문] 김호중 팬도 고개 숙였다…"가수와 함께 용서 구한다"

  • 0

김호중 / 마이데일리 사진DB
김호중 / 마이데일리 사진DB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가수 김호중(33)이 음주 뺑소니 사고로 사회적 지탄을 받고 있는 가운데, 공식 팬카페가 사과문을 발표했다.

김호중 공식 팬카페 트바로티는 20일 "최근 발생한 일련의 사건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점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며 "가수와 함께 공식 팬카페 트바로티도 책임을 통감하며, 사죄의 말씀과 용서를 구한다"고 밝혔다.

이어 "극히 일부 팬들의 의견이 마치 팬덤 전체의 의견인 듯이 무분별하게 언론에 보도되고 있는 상황에 대한 원통함이 있다"라면서도 "이에 대하여도 한 점 변명의 여지없이 사죄드린다"고 전했다.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김호중에 대한 무조건적인 감싸기 논란에 대해 언급한 것.

그러면서 "이번 일로 사회적 책임과 도리를 다하기 위해 깊은 반성을 함과 아울러, 따뜻한 손길이 필요한 곳에 도움이 되는 팬덤으로 거듭나겠다"고 덧붙였다.

김호중은 지난 9일 밤 11시 40분께 서울 강남구의 한 도로에서 반대편 도로의 택시를 들이받는 사고를 낸 뒤 달아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도주치상, 도로교통법상 사고 후 미조치)를 받고 있다. 최초 음주운전을 부인했던 김호중은 경찰 수사가 강도 높게 진행되자 음주운전 사실을 인정했다.

이하 김호중 팬카페 공식입장 전문.

김호중 공식 팬카페 트바로티입니다.

최근 발생한 일련의 사건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점, 머리 숙여 사과드립니다. 가수와 함께 공식 팬카페 트바로티도 책임을 통감하며, 사죄의 말씀과 용서를 구합니다.

또한 극히 일부 팬들의 의견이 마치 팬덤 전체의 의견인 듯이 무분별하게 언론에 보도되고 있는 상황에 대한 원통함이 있으나, 이에 대하여도 한 점 변명의 여지없이 사죄드립니다.

이번 일로 사회적 책임과 도리를 다하기 위해 깊은 반성을 함과 아울러, 따뜻한 손길이 필요한 곳에 도움이 되는 팬덤으로 거듭나겠습니다. 어떤 질타와 채찍이라도 달게 받겠지만 부디 저희 팬덤의 거듭남을 지켜봐 주시길 간곡히 호소드립니다.

다시 한번 머리 숙여 깊이 사과드립니다.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